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삼성전자, 8년 연속 아시아 1000대 브랜드 1위-애플ㆍ소니ㆍ구글보다 앞서

[테크홀릭] 삼성전자가 12일 홍콩에 본사를 둔 커뮤니케이션 마케팅기업 캠페인아시아퍼시픽과 글로벌 여론조사업체 닐슨이 공동 발표한 ‘2019년 아시아 1000대 브랜드(Asia's Top 1000 Brands 2019)’에서 삼성전자가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미국 애플이었다. 파나소닉과 소니, 네슬레 등이 뒤를 이었다.

삼성전자는 모바일·TV·스마트홈 기술 등에서 1위를 차지했다. 홈오디오·헤드폰·주방가전·웨어러블 기술 등에선 2위에 올랐다. 컴퓨터 소프트웨어 부문에서는 5위였다.

보고서는 "삼성전자는 2012년 이후 8년째 최고 브랜드로 선정되면서 변함없는 영향력을 확인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를 둘러싼 검찰 수사와 경영진 구속은 위험요소로 꼽았다. 보고서는 "삼성의 평판은 최근 비리 의혹으로 인해 훼손될 수 있다"면서도 "2017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구속수감과 갤럭시노트7 리콜 사태 등을 겪은 뒤 회복했다는 점을 고려하면 아마도 괜찮을 것"이라고 했다.

이번 조사는 한국을 비롯해 중국·일본·인도·태국·호주 등 아시아 14개국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15개 업종에서 가장 신뢰하는 브랜드를 묻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승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