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 ‘SWC 2019’ 한국예선, 자녀와 e스포츠 함께 즐기는 다둥이 아빠 ‘아기가4명’ 선수 참가
SWC 2019 한국 지역 예선에 출전한 다둥이 아빠 ‘아기가4명’ 선수와 두 아들의 인터뷰 모습(사진=컴투스)

[테크홀릭] 컴투스의  ‘서머너즈 워’ 글로벌 e스포츠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9(SWC 2019)의 아시아퍼시픽 한국 지역 예선전이 가족 화합의 장이 되어 화제를 모았다.

실제 두 아들과 취미 생활인 게임을 함께 즐기는 네 자녀 다둥이 아빠가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 e스포츠 대회 한국 지역 예선에 선수로 참가한 것이다.

지난 13일 오후 개최된 컴투스 ‘서머너즈 워’ 글로벌 e스포츠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9(SWC 2019)의 아시아퍼시픽 한국 지역 예선에는 쟁쟁한 실력을 겸비한 총 8명 선수들의 치열한 토너먼트 경기가 펼쳐졌다.

선수들은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시즌8∙9 성적을 기준으로 선발됐으며, 그 중에서도 8강 첫 번째 경기에 오른 ‘아기가4명(본명 소경용)’ 선수가 두 아들들의 응원을 받으며 출전해 이목을 끌었다.

딸 하나, 아들 셋을 둔 다둥이 아빠 ‘아기가4명’은 둘째인 중학생 큰 아들, 셋째 작은 아들과 함께 ‘서머너즈 워’ e스포츠 대회 경기장을 찾았다. 비록 8강 경기에서 아쉽게 패했지만, 아빠는 자신이 좋아하는 취미와 육아를 함께 하고, 아들들은 아빠의 경기를 응원하며 삼부자는 ‘SWC2019’를 통해 잊지 못할 추억을 쌓았다.

대회를 위해 아내가 지어준 소환사명으로 출전하고, 평소 중학생 큰 아들과 ‘서머너즈 워’를 자주 즐기고 소통한다는 ‘아기가4명’은 “(중학생인) 아들과 게임을 함께 즐기다 보니 공감대도 맞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것 같다”라며 “게임을 통해 아들과 서로 어울려 이야기를 나눌 수 있어 아내의 지원을 받고 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이번 대회 참가에 대해서도 “아이들과 함께 할 수 있어 즐거운 시간이었다. 내년에는 더욱 열심히 해 아이들 앞에서 더욱 좋은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각오를 전했으며, 작은 아들 또한 “아빠의 경기를 볼 수 있어 재미있었다”, 큰 아들은 “조금 아쉽긴 했지만, 내년엔 열심히 해 꼭 1등 하자, 파이팅!”이라고 아빠에게 응원으로 힘을 실었다.

한편, 이번 한국 지역 예선에는 총 8강 토너먼트가 펼쳐졌으며, ‘ohsse53’ ‘luckygod뽑신’ ‘°페르’가 각각 1~3위를 차지하고 아시아퍼시픽 한국 지역 그룹 스테이지에 진출하게 됐다. 이번 ‘SWC 2019’ 한국 지역 예선을 비롯해 전 경기는 ‘서머너즈 워’ e스포츠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channel/UCy5CDpZBPxd9O20BnIt8YWg)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