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대우, 자체 개발 금융뉴스 특화 딥러닝 알고리즘 ‘스팸성 광고뉴스 필터링’ 특허 등록 완료

[테크홀릭] 미래에셋대우는 17일 지난 2월에 오픈 했던 AI 기반  ‘스팸 뉴스 필터링 서비스’의 특허 등록이 완료됐다고 밝혔다.

스팸 뉴스 필터링 서비스는 미래에셋대우 빅데이터팀에서 자체개발한 서비스로 딥러닝 알고리즘을 활용해 자동으로 스팸성 뉴스를 걸러주는 기능이다. 현재 미래에셋대우의 대표적 온라인 거래매체인 카이로스(HTS)와 mStock(MTS) 시황뉴스에 자동으로 반영되어 온라인 고객들이 이용 중에 있다.

이 기술은 금융뉴스에 특화된 딥러닝 알고리즘으로써 기존에 특정단어를 입력해 단순 필터링 하는 수준과는 달리 빅데이터를 활용함으로써 특정 스팸 단어를 포함하는 문서뿐만 아니라 뉴스의 의미를 인식해 정상 뉴스와 스팸 뉴스를 다각도로 정확히 구분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예를 들어 '금리'라는 단어가 주변단어와 결합을 통해 스팸 여부가 달라지는 점에 착안해  '세종시는 시설개선 비용을 저금리 융자 대여하는 사업을 벌인다' 는 정상 뉴스로 인식하는 반면 'XX에서는 증권사와 연계해 저금리로 대환 상품을 이용할 수 있다' 는 스팸 뉴스로 인식하게끔 개발 되었다.

스팸 뉴스 필터 기술은 실시간 적용될 뿐만 아니라, 당일 생성된 전체 뉴스를 재학습 시킨 후 익일에 한번 더 필터링 함으로써 새롭게 출현한 스팸성 뉴스에도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