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엔씨소프트, 리니지M 서비스2주년 기념 월드진영전 개시

[테크홀릭] 엔씨소프트의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M'이 24일 '월드 진영전'을 공개했다. 

'월드 진영전'은 리니지M 서비스 2주년을 기념해 마지막 순서로 공개하는 콘텐츠다. 같은 월드 10개 서버에 속한 최대 1000명의 이용자가 공격과 수비 진영으로 나뉘어 전투를 펼친다. 

엔씨는 오는 8월 7일 정기점검 전까지 수·목요일 오후 9시 30분부터 10시까지 30분 동안 '월드 진영전'을 이벤트로 선보인다.

이용자는 '병사'로 전투를 시작해 상대 진영의 이용자와 몬스터를 처치할수록 포인트를 얻는다. 누적 포인트에 따라 '대장', ‘사단장’, '군단장'으로 계급이 상승한다. 10만 포인트를 모아 '군단장'이 된 이용자는 스턴 효과와 광역 공격이 가능한 '에르자베/샌드웜의 권능 IV' 스킬을 얻고 캐릭터 능력치가 상승한다. 

엔씨는 '월드 진영전' 결과에 따라 이용자에게 다양한 보상을 제공한다. 

승리 진영의 이용자는 획득 포인트에 따른 보상을 받는다. 패배 진영의 이용자는 '명예 코인', '변신 제작 코인' 등이 담긴 '진영전 참여 보상 상자'를 받는다. 보스 몬스터(샌드웜, 에르자베)를 처치한 이용자는 신규 전설 등급 아이템(샌드웜의 완력 가더, 에르자베의 수정구/민첩 가더)과 '거대 여왕 개미의 금빛/은빛 날개', '흑정령의 수정(아머 브레이크)' 등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다.

이승필 기자  philph@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