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국토부, '연금형 희망나눔주택’ 사업 주택 매입공고 9일 실시

[테크홀릭] 국토교통부는 ‘연금형 희망나눔주택’ 사업의 주택 매입공고를 9일 실시한다고 밝혔다. 

연금형 희망나눔주택 사업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신청자의 노후주택을 매입하고, 이 때 발생하는 매각 대금을 집주인이었던 신청자에게 매월 연금 방식으로 지급하는 사업이다. 집주인이 LH에 넘긴 주택은 재건축 또는 리모델링 후 저소득 청년·고령자에게 공공임대주택으로 공급한다.

국토부는 사업 효과를 높이기 위해 시범 사업 때보다 신청 기준을 완화했다. 가입 연령을 기존 만 65세 이상에서 60세로 낮췄다. 또한 보유 주택 수와 주택 가격에 대한 제한을 폐지했다. 시범 사업 때 신청 가능한 주택 대상은 9억 원 이하의 단독주택과 다가구주택이었다. 

LH는 매입대상주택 현장 실태조사를 통해 입지여건, 주택 상태, 권리관계 등을 검토한 뒤 매매계약을 체결한다. 신청자는 주택 매각대금의 분할지급 기간을 10년에서 30년 사이에서 선택할 수 있다. 

신청 희망자는 주택매입 신청서 등 관련 서류를 작성해 26일부터 내달 27일까지 LH 지역본부를 방문해 우편이나 인터넷으로 제출하면 된다. 

국토부 최아름 공공주택지원과장은 “이번 사업으로 노년층에는 안정된 노후를 보장하고 청년층에는 미래를 준비할 수 있는 저렴한 임대주택을 효과적으로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엽 기자  sy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