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신라스테이∙제주신라호텔, ‘비어 책방’ '북토크' 등 '북캉스' 출시

[테크홀릭] 신라스테이, 호평 받은 ‘북캉스’에 초가을 감성 더한 ‘비어 책방’ 선봬
제주신라, 베스트셀러∙제주지역과 소통해 온 작가들과 가을 밤 북토크 진행

 

호텔신라는 16일 가을가 가장 잘 어울리는 책과 함께하는 '북캉스' 제품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먼저 신라스테이는  23일부터 기존 북토크에 가을 감성을 더한 ‘비어 책방’을 나흘간 선보인다. ‘비어 책방’은 맥주를 마시며 ‘맥주탐구생활’의 저자인 김호 작가와의 북토크에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호텔 루프탑에서 선선한 초가을 저녁의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다.

신라스테이가 올해 3월 첫 선을 보인 '북캉스 패키지'는 밀레니얼 세대에게 특히 많은 인기를 얻었다. 호텔에서 여유롭게 즐기는 휴식은 물론,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문화 생활과 소셜라이징을 경험할 수 있기 때문. 신라스테이는 초가을 분위기가 무르익는 8월 말 저녁에 '비어 책방'을 통해 다시 한 번 밀레니얼 세대의 마음을 '저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라스테이 관계자는 "휴식은 물론, 문화를 즐길 수 있는 멀티 플랫폼으로 진화하는 호텔의 변화에 발맞춰 북토크 패키지로 발전시킬 계획이다"며, "앞으로도 계절과 트렌드에 딱 맞는 이색 상품들을 꾸준히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비어 책방'은 신라스테이 마포에서 오는 23, 24일과 30, 31일(오후 6시 30분~9시) 만나볼 수 있으며, 패키지 이용 고객은 물론, 해당 날짜에 신라스테이 마포에서 투숙 중인 고객도 이용 가능하다. ‘비어 책방’ 패키지는 △스탠다드 객실(1박), △어메이징 브루잉 테쿠 잔 1개, △비어 책방 2인 입장권(강연 포함) 1개가 제공된다.

‘비어 책방’은 작가의 강연과 질의응답, 사인회의 순서로 진행되며, 참석 고객에게는 1인당 맥주 2잔이 제공된다. 또한, ‘비어 책방’이 진행되는 루프탑에는 신간 도서와 베스트셀러 등 여름 휴가철 읽기 좋은 책 80여 권이 비치되어 있어 취향에 따라 다양한 책을 골라 읽을 수 있다.

제주신라호텔도 선선한 바람이 불어오는 초가을 저녁부터 늦가을까지 ‘어텀 북토크’를 진행한다.

제주신라호텔은 올 가을, 유명 작가들과 함께하는 북토크를 처음 선보인다. 낮에는 함께 가족·친구와 함께 야외수영장에서 활기찬 시간을 보내고, 저녁에는 북토크에 참여해 사색의 시간을 가지며 보다 유익한 휴가를 즐길 수 있다.

이번 북토크에는 임경선 등 유명 베스트셀러 작가들뿐 아니라 정도선·장은정 등 제주지역과 소통해 온 작가들도 함께해 제주신라호텔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북토크가 될 예정이다. 북토크에 참여한 고객들은 작가들과 함께 책과 여행에 대해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누며 마음의 양식을 쌓을 수 있다.

‘어텀 북토크’는 오는 9월 6일부터 11월 말까지, 매주 금요일 밤 9시 30분부터 1시간 30분 동안 진행된다. 천 여권의 도서와 전자책(e-book)을 구비하여 휴가객들에게 평온한 쉼터가 되어온 ‘라운지S’에서 마련될 예정이다.

신라스테이는 기존 '북토크'에 가을 느낌을 더하여 호텔 루프탑에서 맥주를 마시며 작가와의 북토크에 참여할 수 있는 '비어책방' 패키지를 나흘간 선보이며 제주신라호텔도 오는 9월 초부터 처음으로 베스트셀러뿐 아니라 제주지역과 소통해 온 작가를 초청해, 제주 호텔에서만 가능한 이야기들로 북토크를 진행한다.(사진=호텔신라)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