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신한생명, 포항시 지진피해 지역주민 위한 후원금 1000만원 전달

[테크홀릭] 신한생명(대표 성대규)은 19일 지난 2017년 포항권역에 발생한 지진으로 삶의 터전을 잃고 경제·신체·정신적으로 고통받고 있는 포항시 지역주민을 돕기 위해 후원금 1000만원을 포항시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포항권역에 지진피해가 발생한지 1년 8개월이 지났지만 일부 이재민은 아직도 시민체육관에 마련된 임시구호소에서 힘들게 생활하고 있다.

이에 신한생명은 이재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의 온정을 전하고자 후원금을 마련해 지난 16일 포항시 남구 소재 포항시청에서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 이강덕 포항시장 등 10명의 관계자가 참석해 후원금을 전달했다.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은 “그간 포항시 지역주민들께서 신한생명을 많이 아끼고 성원해 주신 덕분에 당사 포항지점이 대형점포인 PREMIER 지점으로 승격됐다”며 “이에 지역주민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할 방법을 찾던 중 2017년에 발생된 지진으로 아직도 공동시설에서 어렵게 생활하고 있는 지역주민이 있다는 소식을 전해 듣고 조금이나마 온정의 마음을 전하고자 후원금을 준비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생명은 각종 재난재해로 피해를 입은 고객들을 돕기 위해 신한은행, 신한카드, 오렌지라이프 등 신한금융그룹 계열사들과 힘을 합쳐 금융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성대규(왼쪽 두 번째) 신한생명 사장이 이강덕 포항시장, 송경창 포항시 부시장과 후원금을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신한생명)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