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KB금융지주, S&P 국제신용등급 ‘A’ 등급전망 ‘Stable(안정적)’ 획득무디스와 S&P 복수의 국제신용등급 보유, 국제 금융시장서 그룹 대외신인도·조달경쟁력 한층 제고

[테크홀릭] KB금융지주(회장 윤종규)는 26일 국제신용평가사인 스탠더드앤푸어스(S&P)로부터 기업신용등급 ‘A’ 등급과 등급전망 ‘안정적(Stable)’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이는 S&P가 현재 국내 은행지주회사에 부여한 신용등급 중 가장 높은 수준의 등급으로, KB금융지주는 지난 6월 무디스(Moody’s)로부터 ‘A1’ 등급을 취득한 데 이어 S&P로부터 ‘A’ 등급을 획득함으로써 복수의 우수한 국제신용등급을 보유하게 되었다.

KB금융그룹 관계자는 금번 등급에 대해 국내 최대 금융지주회사로서의 견고한 시장지위와 다각화된 사업구조, 우수한 자본적정성과 안정적인 자산건전성이 높히 평가받고, 추가적으로 자회사인 KB국민은행의 시스템적 중요도 등이 감안된 결과라고 설명하였다.

또한, 연이은 국제신용등급 획득과 관련해서는 “그룹 차원에서 글로벌 사업들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는 만큼 투자자 수요가 풍부한 국제금융 시장으로 조달기반을 다변화할 필요성이 있어 선제적으로 조달경쟁력을 확보하는 것으로, 일부 해외 채권시장에서는 2개 이상의 국제신용등급이 필수로 요구되기도 하므로 조달시장 저변 확대와 경쟁력 확보 측면에서 의미가 크다”고 밝혔다.

참고로, 지난 6월 KB금융그룹의 핵심 계열사인 KB국민은행은 5억달러 규모의 외화신종자본증권을 성공적으로 발행한 바 있다. 당시 발행한 외화신종자본증권은 Moody’s와 S&P 양사로부터 국내 최초로 투자적격등급(Moody’s: Baa3, S&P: BBB-)을 받아 은행은 경쟁력 있는 조달조건으로 국제시장에서 푹넓은 투자자를 유치할 수 있었다.

현재 KB금융그룹 주요 계열사들의 S&P 신용등급은 KB국민은행 ‘A+’, KB증권 ‘A-’로, 모두 업계 최고 수준의 우수한 국제신용등급을 보유하고 있다.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