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카드·핀테크
신한카드, '해외아동 책가방 만들기'-인도네시아, 미얀마, 베트남 등 저개발국 아동 위한 책가방 기부

[테크홀릭] 신한카드는 27일 자사 임직원들이 '해외아동 아름인(아름人) 책가방 만들기'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이를 해외 취약계층 아동들에게 기부했다고 밝혔다.

'해외아동 아름인 책가방 만들기'는 자발적으로 지원한 신한카드 임직원들의 봉사활동이다. 이번에 기부된 아름인 책가방 900개는 학용품과 함께 국제 NGO단체인 사단법인 '함께하는사랑밭'을 통해 인도네시아, 미얀마, 베트남 등의 취약계층 아동들에게 전달된다.

아름인 도서관은 신한카드와 사단법인 '아이들과미래'가 2010년부터 미래 세대 육성을 위해 어린이들의 친환경 독서 공간과 아동·청소년 권장도서를 지원해온 신한카드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올해로 10년째를 맞았다.

신한카드는 내달 카자흐스탄에 아름인 도서관을 구축할 예정으로, 이는 인도네시아, 미얀마, 베트남 등에 이어 6번째 해외 아름인 도서관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글로벌 사업을 꾸준히 확장하면서 사회공헌 활동도 이에 발맞춰 해외까지 범위를 넓히고 있다.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기업시민으로서의 사회의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한카드는 자사 임직원들이 '해외아동 아름인(아름人) 책가방 만들기'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이를 해외 취약계층 아동들에게 기부했다고 밝혔다. 책가방과 학용품을 전달받은 미얀마 현지 아이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신한카드)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