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한화생명-IBK 기업은행, ‘퇴직연금 중소기업 상생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수익성, 안정성 갖춘 퇴직연금 상품 제공으로 중소기업과의 상생경영 실천

[테크홀릭] 한화생명과 IBK기업은행은 28일 IBK기업은행 을지로 본점에서 한화생명 여승주 대표이사 사장과 IBK기업은행 김도진 은행장이 참석한 가운데 중소기업의 퇴직연금 수익률 제고를 위한 다양한 운용 상품 제공 등을 위한 ‘퇴직연금 중소기업 상생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화생명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IBK기업은행 퇴직연금 가입자에게 1년·2년·3년·5년형 등 다양한 ‘이율보증형’ 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보험사 이율보증형 상품은 기존에 은행 퇴직연금사업자가 일반적으로 운용하던 정기예금에 비해 금리가 높고, 원리금도 보장돼 수익성과 안정성을 모두 갖춘 상품이다.

이 상품은 확정급여(DB)형, 확정기여(DC)형, 개인형퇴직연금(개인형IRP) 등 모든 제도의 퇴직연금 가입자가 선택할 수 있으며, 제공 한도는 3년 동안 총 3조원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화생명은 판매채널의 다변화를 통해 새로운 수익 모델을 확보하고, IBK기업은행은 다양한 상품제공 역량을 갖추게 되었다.

한화생명은 “대형 보험사의 안정성 및 상품경쟁력과 양사가 가진 노하우로, 중소기업의 질적 성장과 근로자의 퇴직연금 수익률 제고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두 기업이 중소기업과 근로자의 퇴직연금 수익률 향상을 위해 뜻을 같이 했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과 근로자와의 상생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28일 오전 10시, IBK기업은행 을지로 본점에서 IBK기업은행과 한화생명이 ‘퇴직연금 중소기업 상생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화생명 여승주 대표이사 사장(왼쪽)과 IBK기업은행 김도진 행장(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한화생명/IBK기업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