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은성수 금융위원장 "국정감사 이후 금융기관장들 만날 것"

[테크홀릭]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다음 달 4일로 예정 돼 있는 국정감사가 끝나고 나면 시중은행장들을 비롯한 금융기관장들과 만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은성수 위원장은 20일 프레스센터에 소재한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 현장 방문을 마친 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은행장분들과 협회장분들, 자본시장 등 기관장들은 당연히 만나 뵙고 이야기를 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은 위원장은 최근 소·부·장 기업과 핀테크 업계, 금융감독원 등과 간담회를 진행하는 등의 행보에 대해 크게 우선순위를 두고 만난 것은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그는 "은행장들 입장에서는 같은 은행장이었기 때문에 친구인 줄 알았는데 소비자 보호만 이야기하는 것을 보면 은행이 찬밥이라고 생각하실 수 있다"면서 "그러나 동시에 진행할 수 없고 시간이 제한돼 있어서 그렇다"고 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논의한 내용에 대해서는 "서민금융상품을 공급자 위주로 출시하다 보니까 기존 상품과 역전현상도 발생해 정리하면 좋겠다"며 "장기적으로 슬림화, 단일화하면서 차별 없도록 하는 방향을 고민해야 한다"고 했다. 또 "채무조정을 하면 '잘 갚은 사람은 뭐가 되냐'라는 지적이 항상 나오는데 돈 갚지 못하는 분들 고통 고려해서 반대편에 필요성을 잘 설득하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금융위 #서민금융통합 #은성수

은성수 금융위원장(사진=금융위 홈페이지)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