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은행, 인도네시아에서 경제전망 세미나 개최인도네시아 진출 한인 기업 및 교민들을 위한 다양한 정보 제공

[테크홀릭]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3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신한인도네시아은행과 함께 ‘2020년 글로벌 및 인도네시아 경제 전망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2020년 글로벌 및 인도네시아 경제 전망, 한국 부동산 관련 이슈 및 전망 등을 주제로 현지에서 활동 중인 한인 기업인들과 주재원들, 교민들 총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총 2시간 동안 진행했다. 신한은행은 사업 전략 수립 및 다양한 경제 활동과 관련된 유용한 정보를 제공해 참가자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신한은행은 지난 3년동안 베트남에서 개최한 현지 세미나를 통해 한인 기업인들과 주재원 및 교민들에게 많은 정보를 제공해 왔으며 인도네시아에서는 최초로 개최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인도네시아뿐만 아니라 베트남, 중국, 인도, 캐나다, 미국 등 현지 법인이 진출해 있는 주요 거점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경제 및 투자 관련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인도네시아은행은 현재 53개의 영업 채널을 인도네시아 전역에 보유하고 있으며 지난 9월에는 한국의 쏠(SOL)과 동일한 플랫폼의 모바일뱅킹을 출시하여 현지 타은행 대비 기능성 및 보안성이 강화된 비대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한은행 #인도네시아 #경제전망 #세미나

지난 28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소재 메가 꾸닝안 리츠 칼튼 호텔에서 신한은행과 신한 인도네시아은행이 함께 진행한 ‘2020년 글로벌 및 인도네시아 경제 전망 세미나’(사진=신한은행)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