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이대훈 NH농협은행장, 홍콩투자청장과 홍콩지점 개설·한국스타트업기업 진출 논의농협은행 홍콩지점 개점 인가에 적극적 협조 당부-한국 스타트업기업의 홍콩 진출 지원도 논의

[테크홀릭]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30일 서울 중구 충정로 본사에서 이대훈은행장과 스티븐 필립스 홍콩투자청장이 만나 농협은행의 홍콩지점개설과 한국스타트업기업의 홍콩 진출 지원 방안 등에 논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스티븐 필립스 홍콩투자청장과는 지난 1월에 이은 두번째 만남으로 홍콩투자청장은 한국 스타트업기업과 만나기를 기대하며, 이행장은 금융, 부동산, 농식품업 등 다양한 분야의 36개 스타트업기업을 지원하는 NH디지털혁신캠퍼스 방문 및 지속적인 교류를 제안했다.

이 행장은“홍콩은 자본시장 친화적 시장 환경과 선진화된 금융시스템을 기반으로 글로벌 금융허브로 성장했으며, 아시아 지역에 특화된 IB금융 전문가와 거래정보가 집결된 곳으로 농협은행은 홍콩의 풍부한 신디케이티드론 딜 시장 참여를 목표로 지점 개설을 추진 중에 있다”고 말했다.

농협은행은 올 4월 홍콩금융관리국에 은행업 인가신청서를 제출했고, 내년 4분기 중 인가를 취득하여 '21년 상반기에는 홍콩지점을 개설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농협 #홍콩 #이대훈 #혼콩지점 #스타트업

이대훈 농협은행장(사진왼쪽)이 스티븐필립스 홍콩투자청장과 면담후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사진=NH농협은행)

이승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