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KB증권 'KB able Account' 잔고 3조 원 돌파

[테크홀릭] KB증권은 7일 지난 2017년 7월 출시한 ‘KB able Account’가 잔고 3조 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KB able Account는 통합자산관리계좌(UMA) 체계를 사용해 하나의 계좌에서 다양한 자산을 거래하고 관리할 수 있는 일임형 랩어카운트 서비스로, 지난 6일 기준으로 잔고가 약 3조200억 원을 넘어섰다.

KB증권의 전체 랩어카운트 잔고는 지난 2018년 말 4조7000억 원 수준에서 이후 약 1조6000억 원이 증가해 현재 6조3000억 원에 달한다. 같은 기간 KB able Account의 잔고는 1조8000억 원이 증가해 전체 랩어카운트 잔고 증가분을 상회하는 수준이다.

전체 랩 잔고 중 지점 영업망을 통해 유치된 자금이 5조5500억 원으로 약 90%를 차지하며 상품 유형별로 보면 자산배분형 포트폴리오 상품이 잔고 대부분을 차지한다.

특히 올해 상반기에는 자산배분형 중에서 글로벌 대체투자상품도 본격 출시해 진입 장벽은 최대한 낮추고 철저한 리스크관리를 통해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꾸준한 잔고 유입이 이어져 현재 520억 원 수준의 자금이 유치됐다.

이어 하반기에는 고객 유형을 더욱 세분화해 다양한 만기와 위험성향에 맞는 인컴형 상품 라인업을 구축해 안정성과 수익성을 동시에 제공하고 있으며 학교법인, 공공기관과 같은 외부위탁운용(OCIO) 자금유치에도 나서고 있다고 회사 측은 덧붙였다.

김유성 KB증권 Wrap운용부장은 “어느새 KB able Account 잔고 3조 원이라는 성과를 달성했지만 양적 목표에 치중하지 않고 질적 성장을 도모하는데 노력하겠다”며 “늘 낮은 자세로 고객들의 눈높이에 서서 고객 자산의 안정적 증식을 돕는 선도자 역할을 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KB증권 #에이블어카운트 # able Account #통합자산관리계좌

KB증권이 지난 2017년 7월 출시한 ‘KB able Account’가 잔고 3조 원을 돌파했다.(사진=KB증권)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