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은행, 제26회 신한환경사진공모전 시상식 개최자연환경의 소중함과 환경보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금융권 유일의 환경사진전

[테크홀릭]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14일 서울 중구 소재 본점에서 제26회 신한환경사진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신한환경사진공모전은 자연환경의 소중함과 환경보전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1994년부터 매년 개최되는 금융권 유일의 환경사진공모전이다. 특히 올해 공모전은 대중의 관심을 높이고, 사진 애호가의 참여를 늘리기 위해 SNS를 이용해 작품을 출품할 수 있도록 했다.

지난 8월부터 진행된 이번 공모전에서는 총 7천4백여점의 작품이 출품됐으며 전문가의 심사를 거쳐 금상 1점, 은상 2점, 동상 3점 등 총 144점의 수상작이 선정됐으며 금상에는 미세먼지로 인해 뿌옇게 변해버린 도심의 모습을 담은 오지원씨의 ‘노랑, 2019 서울의 하늘색(Yellow, 2019 Sky color of seoul)이 선정됐다.

이 날 시상식에서는 재활용이 가능한 친환경 종이 패널로 만든 부스를 사용해 수상작을 전시했고 콩기름으로 인쇄된 재생 용지로 만든 리플렛을 제작해 배포해 환경보호의 의미를 다시 한 번 되새겼다.

신한금융그룹 이병철 브랜드홍보 부문장은 “미세먼지, 수질오염, 자원 재활용 등 그 어느 때보다 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신한은행은 ‘금융으로 세상을 이롭게 한다’는 미션 아래 자연과 공생하며 지속 발전할 수 있는 책임있는 기업시민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신한은행 #환경사진공모전 #미세먼지 #수질오염 #자원재활용

14일 서울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린 제26회 신한환경사진공모전 시상식에서 신한금융그룹 이병철 브랜드홍보 부문장(뒷줄 맨 왼쪽)과 환경부 박소영 과장(뒷줄 맨 오른쪽), 수상자 및 관계자들이 기념촬영 하는 모습(사진=신한은행)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