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SK브로드밴드, 디도스 공격·방어 솔루션 ‘디도스 클린존 구축형 서비스’ 출시디도스 클린존, 예측 어려운 디도스 공격으로부터 자산 보호

[테크홀릭] SK브로드밴드는 18일 갈수록 늘어나는 디도스(DDoS) 공격을 실시간 탐지하고 효과적으로 방어하는 ‘디도스 클린존 구축형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디도스(DDoS)란 인터넷 사이트에 분산 서비스 거부를 유발하는 해킹 기법이다. 특정 인터넷 사이트에 불특정 다수의 대규모 악성 컴퓨팅 코드인 좀비(Zombie)를 퍼뜨려, 소화할 수 없는 트래픽 동원을 통해 서비스 체계를 마비시킨다.

디도스 클린존 구축형 서비스는 고객 사이트(On-Premise) 내에 장비를 구축해, 예측이 어렵고 다양한 형태의 디도스 공격으로부터 더 빠르고 안전하게 자산을 보호할 수 있는 보안 서비스이다. SK브로드밴드 측은 기존 디도스 방어 서비스 대비 50-70% 저렴한 가격도 장점으로 내세웠다.

서비스 개발을 담당한 고영호 성장트라이브장은 “이 서비스를 통해 디도스 공격을 치밀하고 실시간으로 방어함으로써 2, 3차 사회적 피해 확산을 최소화 할 수 있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 서비스는 외부 해커 공격 시, 트래픽을 SK브로드밴드 대용량 디도스 클린존으로 연동 및 우회시켜 방어하는 클라우드 시그널링(Cloud Signaling) 기술을 접목해, 장비 용량에 과부하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고 대규모 디도스 공격(최대 320G)도 무력화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또한 유지 보수 및 관제 서비스를 보안 전문인력이 24시간 진행하여 실시간(In-Line)으로 디도스 공격에 대한 탐지하고, 대응 및 방어할 수 있다.

SK브로드밴드는 기존에 자사 백본망을 통해 디도스 공격을 방어하는 디도스 클린존 서비스를 포함해 디도스 방어 상품 라인업을 확장했고, 고객사가 네트워크 환경 및 내부사정에 따라 서비스를 선택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했다.

기술 개발을 담당한 박찬웅 Infra부문장은 "대용량 해커 공격의 위협을 효과적으로 방어할 수 있으며, 향후에도 보안 기술 대응력을 높여 고객 정보를 보호하고 차세대 네트워크의 안정성을 지속 고도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SK브로드밴드 #디도스 #디도스클린존

SK브로드밴드는 갈수록 늘어나는 디도스(DDoS) 공격을 실시간 탐지하고 효과적으로 방어하는 ‘디도스 클린존 구축형 서비스’를 출시한다.(사진=SK브로드밴드)

이승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