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우리종합금융, 영화 <나를 찾아줘> 위비크라우드펀딩 성공영화팬 등 다수의 대중 투자자 뜨거운 관심 속 목표금액 초과해 청약 완료

[테크홀릭] 우리종합금융(대표이사 조운행)은 20일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위비크라우드’에서 영화 <나를 찾아줘>(감독 김승우)의 증권형 크라우드 펀딩을 지난 19일 성황리에 마감했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청약 마감 전 이미 목표금액을 초과 달성했으며, 이후로도 투자 문의가 계속되고 있다.

영화 <나를 찾아줘>는 배우 이영애의 14년 만에 스크린 복귀작으로 이번 크라우드펀딩에는 영화팬 뿐만 아니라 일반 투자자가 많이 참여했다. 특히 이번 펀딩은 영화팬들을 중심으로 다수의 대중이 투자자로 참여한 사례로, 크라우드펀딩이 지닌 의미를 가장 잘 반영한 프로젝트라는 시장의 평가를 받고 있다.

영화 <나를 찾아줘>는 제44회 토론토 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됐으며, 촬영, 조명, 미술, 의상, 분장, 음악에 이르기까지 한국 영화계를 대표하는 정상급 제작진이 함께한 웰메이드 작품으로 개봉 전부터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는 1년 만기 채권형태로 발행되며 영화 관객수에 연동돼 손익이 결정되는 구조를 가지고 있다.

한편, ‘위비크라우드’는 우리금융그룹 자회사인 우리종합금융의 종합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이다. 우리금융그룹의 네트워크와 인프라를 바탕으로 혁신성장기업을 위해 자금조달을 지원하며, 투자자에게는 유망기업에 투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공신력 있는 플랫폼으로 성장하고 있다. 

또한, ‘위비크라우드’는 그동안 영화 <챔피언>과 의료기기·헬스케어 스타트업 <엠프로스>는 물론 콘텐츠 사업화 스타트업 <핸드허그>의 크라우드펀딩에 성공하는 등 다양한 분야의 프로젝트를 선보였다. 최근에는 영화를 비롯한 문화콘텐츠 중심의 흥미로운 투자 포트폴리오를 투자자에게 제시하고 있다.

우리종합금융 조운행 사장은 “우리종금 위비크라우드를 통해 대중의 투자 기회가 적었던 국내 영화에 소액투자자의 참여 기회를 많이 제공할 예정”이라며, “검증된 기술력과 아이디어를 가진 혁신·벤처기업 및 스타트업도 계속 발굴해 전문투자기관과 일반 투자자들이 함께하는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우리종합금융 #위비크라우드 #나를찾아줘 #크라우드펀딩

우리종합금융이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위비크라우드’에서 영화 <나를 찾아줘>의 증권형 크라우드 펀딩을 지난 19일 성황리에 마감했다.(사진=우리은행)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