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LH, 우수사례 시상, LH 혁신성과 공유, 패널토론 통해 ‘건설문화 혁신방향’ 모색‘건설문화 혁신 컨퍼런스’ 개최, LH 임직원‧업계 관계자 등 400여명 참석

[테크홀릭] LH(사장 변창흠)는 2일 경기도 성남시 소재 LH 경기지역본부 대회의실에서 11월29일 건설관계자 및 임직원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정, 안전, 품질 건설문화 혁신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컨퍼런스는 공정한 건설환경 조성과 건설문화 혁신을 위해 안전관리‧품질개선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건설기술 전반에 대한 발표와 토론을 통해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건설문화 혁신 우수제안, 안전관리 모범현장, 우수 건설혁신팀에 대한 시상, △우수사례 발표, △신기술 전시물 관람, △패널토론 등으로 진행됐다.

시상식에서는 대한전문건설협회의 혁신제안 등 5건을 비롯해 안전관리 우수현장에 안성아양 B1BL 건설공사 6공구 등 8개 건설현장이 선정됐으며, 우수 품질‧건설관리 사례는 토목부문 ㈜현대건설, 건축부문 ㈜서한, 기계‧전기‧조경 부문 ㈜이수건설 등이 수상해 혁신과 안전을 위한 그간의 노력을 인정받았다.

이후 진행된 컨퍼런스 본 행사에서는 공정한 건설환경 조성을 위한 LH의 ‘건설문화 혁신 실적’ 공유와 현장관리 우수사례 발표 및 패널토론이 이어졌다.

LH는 ’건설문화 혁신 활동‘을 통해 △적정 공사기간 산정, △공사비 산정기준 개선, △모바일 소통 플랫폼 운영, △건설현장 우리말 쓰기 노력, △LH 시민심사 참관 및 심사 서포터즈 운영 등의 노력을 통해 국내 최대 공사‧용역 발주처로서 지속 중인 혁신노력을 참석자들과 공유했다.

LH 토지주택연구원 진규남 실장이 좌장을 맡은 패널토론에는 건설산업연구원 김영덕 본부장이 ‘공정한 건설환경 조성’을, 한국건설안전학회 이용수 부회장이 ‘건설현장 안전관리’을, 영신이앤씨 최평호 이사가 ‘건설 자동화’을 주제로 한 발표와 토의를 진행하며 올바른 건설문화 조성을 위한 논의를 이어갔다.

한편, 이번 컨퍼런스는 우수 중소기업 육성을 위한 홍보부스 운영과 스마트 안전장비 및 VR 안전체험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함께 기획해 참석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한효덕 LH 건설기술본부장은 “이번 건설문화 혁신 컨퍼런스는 공정, 안전, 품질 등 건설현장 필수 가치를 공유하는 귀중한 자리였다”라며, “LH의 이러한 노력이 건설업계 전반에 확산돼 변화의 바람을 일으키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LH #건설문화 #혁신방향

LH는 경기도 성남시 소재 LH 경기지역본부 대회의실에서 ‘공정, 안전, 품질 건설문화 혁신 컨퍼런스’를 개최했다.(사진=LH)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