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한화시스템, 한진중공업과 490억 규모 함정 전투체계 사업 계약한진이 건조 중인 해군 차기고속정에 첨단 전투체계 공급

[테크홀릭] 한화시스템이 지난 9일 우리 해군의 차기고속정(PKX-B) 13~16번함 4척에 함정 전투체계를 탑재하는 총 490 억원 규모의 사업 계약을 한진중공업과 체결했다.

전투체계는 함정의 두뇌에 해당하는 첨단 장비로, 탐지·무장·항해를 네트워크로 통합해 지휘 및 무장 통제를 지원한다.

차기고속정은 기존 고속정을 대체하는 200t급 차세대 전투함정으로 전투력, 기동 성능과 탐지, 방어능력이 대폭 향상됐다. 유도탄고속함과 함께 전방 함대에 배치해 국가 해역을 사수하는 임무를 수행하게 되며, 방위사업청은 지난 10월 한진중공업과 13~16번함 차기고속정 건조 계약을 맺은 바 있다.

한화시스템은 차기고속정 12척에 전투체계를 성공적으로 공급, 고속정 성능 향상에 기여한 바 있다. 이번 계약에 따라 추가로 2022년까지 차기고속정 4척에 전투체계 탑재를 진행하게 된다. 주 장비인 전투체계를 비롯해 지원장비, 수리 부속을 공급하며 기술 교범과 교육훈련도 담당한다.

한화시스템의 차기고속정 전투체계는 고속정의 편대 단위나 단독 임무 수행을 위해 전술 정보의 실시간 처리를 기반으로 한 지휘·무장 통제 기능을 제공한다. 동시다발적 전투상황에서 탐지한 표적을 종합적으로 분석할 수 있으며, 설치와 장비 편의성을 극대화한 소형화 및 경량화 설계가 특징이다.

향후에는 미래 함정을 위해 전투체계에 첨단 센서와 통신안테나를 결합한 통합마스트를 연동하는 한편, 해양 무인체계와 센서·무장 체계를 확대 통합한 체계통합형 전투체계를 개발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우리 해군이 4차 산업혁명 기술로 추진 중인 '스마트 해군' 비전을 뒷받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화시스템 김연철 대표이사는 "우리 해군의 요구 조건을 충족하며 입증한 성능 및 운용 편의성 덕분에 다시 한번 전투체계 사업을 계약하게 됐다"며 "첨단 함정 전투체계에 대한 연구 개발 투자를 지속함으로써, 국내 시장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고 수출 확대도 추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화시스템 #한진중공업 #차기고속정 #전투체계

차기고속정(PKX-B)(사진=한화시스템)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