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IBK기업은행-중소벤처기업부, '2019 대한민국 중소기업 규제혁신 대상’ 개최나쁜 규제를 없앤 공무원·유공자 '표창 수여 및 기업 우수사례 발표 등 올해의 규제혁신 성과 확산

[테크홀릭]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과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공동으로 11일 오후 중소기업중앙회 그랜드홀에서 ‘2019 대한민국 중소기업 규제혁신 대상’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나쁜 규제를 줄이면, 좋은 기업이 늘어납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올해 규제혁신에 앞장선 공무원, 유관기관, 중소기업의 성과를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에 앞서, 중기부는 지난 3월 ‘중소기업 규제혁신 대토론회’에서 규제혁신 망치상 출범식을 거행한 바 있으며, 이번 행사에서 처음으로 ‘규제혁신 대상’(일명 망치상)을 전수하였다.

아울러, 규제개선, 기술혁신 등 우수사례 소개를 통해 정부, 중소기업 관계자 등 참석자(250여명)들이 규제혁신의 중요성에 대해 함께 공감하고 확인하는 기회가 됐다.

지난 11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그랜드홀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중소기업 규제혁신 대상'에서 김도진 IBK기업은행장(왼쪽부터), 박주봉 중소기업 옴부즈만,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 손현덕 매일경제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IBK기업은행)

이날 시상식에서는 규제혁신 적극행정 우수 공무원 15명을 비롯해 중소기업의 애로 해소를 아낌없이 지원한 기관·단체 관계자 14명, 규제발굴, 일자리 창출 등에 앞장선 중소기업 대표 16명 등 총 45명이 수상의 영예를 얻었다.

기획재정부 김건민 서기관은 우수한 기술을 갖고 있음에도 검증할 방법이 없어 공공기관 납품이 어려운 기업들을 위해 주요 공공기관이 참여하는 ‘SOC 통합기술마켓’*을 기획한 성과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의 강계주 컨설팅지원실장은 전통시장 특성화를 위한 교육과 컨설팅은 물론, 소상공인협동조합 지원과 불공정거래상담센터운영을 통해 소상공인의 애로를 해소해 온 노력이 인정돼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한편, 어려운 기업환경 속에서도 전 직원 정규직화, 취약계층 채용 및 직원 복지 향상으로 일하고 싶은 중소기업 선도모델을 창출한 ㈜씨엔에프 추봉세 대표는 기획재정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또, 87년 설립 이래로 세라믹 소재 분야에서 끊임없는 기술혁신을 통해 우리나라 전자부품소재 산업의 경쟁력을 높인 ㈜와이제이씨 배지수  대표는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을 받았다.

이어서, 새로운 기업 생태계에 부응하기 위해 불합리한 규제 해소와 신산업 분야 제도 신설로 사업 기반을 확장하게 된 기업들의 ‘3-UP 규제혁신’ 우수 사례 발표가 이어졌다.

ㅇ (Scale-up) P2P 대출 스타트업인 ㈜탱커펀드는 중기부 등 정부의 적극적 도움으로 「P2P 금융법」이 국회에서 제정돼 서민들에게 보다 쉽고 안전한 금융환경을 만들어 줄 수 있게 되었다며 ‘스타트업이 성장하는 규제혁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ㅇ (Level-up) 산업용 가열로 개발 업체인 제이엔케이히터㈜는 울산 수소 그린모빌리티 규제자유특구 지정(’19.11월)으로 그동안 난항을 겪던 선박용 수소충전소 실증 사업 수행이 가능하게 되었다며 새로운 도약 기회를 맞이하게 된 사례를 발표했다.

ㅇ (Change-up) 수제 생맥주를 제조·판매하는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는 주세법 기본통칙 개정(’19.7월)에 따라 생맥주 배달이 가능해짐에 따라 판로도 확장되고 고객 만족도가 높아졌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행사에서는 박영선 장관을 비롯한 중소기업 대표, 공무원 등 참석자들이 무대로 나와 규제의 장벽을 망치로 부수는 퍼포먼스를 통해 중소기업을 위한 적극적 규제·애로 해소를 다짐했다.

규제의 장벽은 ‘진입장벽, 소극행정, 낡은규제, 비용부담, 경쟁제한’ 등 그동안 중소기업이 토로한 5대 규제·애로를 상징하며, 기업인들의 목소리들을 유형화해 만들었다.

또한, 행사장에는 사회공헌, 일자리 창출, 기술혁신 등 분야별 우수 중소기업에 대한 소개영상이 상영됐으며, 중소기업 옴부즈만 규제혁신 30선을 행사장에 전시함으로써 규제혁신에 대한 참석자들의 공감과 중소기업인들의 자긍심을 높였다는 후문이다.

김도진 IBK 기업은행장은 “IBK 기업은행은 중소기업과 함께 성장하고 행복을 나누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고객의 행복을 넘어 사회의 행복을 추구하는 진정한 동반자로서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박영선 장관은 “4차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현실과 괴리된 규제를 없애고, 신산업 맞춤형 정책을 설계해 중소벤처기업의 기술혁신과 사업화를 적극 지원하겠다”면서, “내년에는 규제자유특구 등 규제혁신의 효과가 현장에서 피부에 직접 와닿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더 열심히 뛰겠다”고 밝혔다.

또한, 박주봉 중소기업 옴부즈만은 “좋은 중소기업이 늘어나도록 나쁜 규제는 과감하게 망치로 부수어 중소기업이 잘 사는 나라, 가능성을 가능으로 만드는 나라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기업은행 #중기벤처부 #중소기업 #규제혁신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