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신동빈 회장, 지주·제과·케미칼 주력-호텔 이어 롯데쇼핑 등기임원 내려 놓는다

[테크홀릭]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롯데호텔에 이어 롯데쇼핑 등기임원직에서 사임했다.

25일 재계에 따르면 신 회장은 다음 달 22일 롯데쇼핑 사내이사 임기 만료를 앞두고 지난해 말 사임계를 냈다. 이에 따라 다음달 예정된 롯데쇼핑 주주총회에 신규 사내이사 선임 안건이 상정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신 회장은 2006년 롯데쇼핑 대표이사가 됐지만 2013년 물러났고 사내이사직만 계속 유지해 왔다.

이 밖에도 신 회장은 지난해 말에는 호텔롯데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났고 지난달 말에는 롯데건설 대표이사직도 내려놨다. 호텔롯데에서는 비등기 임원직을 유지하고 있다.

신 회장은 현재 그룹 계열사 중 대표이사를 맡은 롯데지주와 롯데제과, 롯데케미칼, 그리고 롯데칠성, 캐논코리아, 에프알엘코리아 사내이사직을 맡고 있다. 신 회장은 그동안 국민연금 등으로부터 계열사 임원 겸직이 과도하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롯데 #신동빈 #등기임원

신동빈 롯데지주 회장(사진=롯데지주)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