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롯데,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대구·경북 지역 중심 10억원 지원

[테크홀릭] 롯데는 26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구·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10억원 규모를 지원하고 추후 지원 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우선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아동복지시설 휴관으로 가정에 고립된 어린이들에게 식사와 위생용품을 지원한다. 단체 급식소 폐쇄 등으로 결식 위기에 처한 취약계층 노인들에게도 구세군자선냄비본부와 함께 식사와 위생용품을 지원한다.

롯데 유통계열사들은 위생용품과 즉석식품 등 생필품 키트를 만들어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대구시에 제공한다. 키트에는 롯데마트의 자체브랜드 상품 등 즉석조리식품과 간식, 물티슈 등이 포함된다.

롯데케미칼 등 화학 계열사들은 위생용품을 확보해 전달하고 롯데건설과 롯데렌탈도 생수와 위생용품을 지원할 예정이다.

롯데는 상황이 가장 심각한 대구·경북 지역을 우선 지원하고 앞으로 위기 지역을 선정해 같은 지원을 할 계획이다.

롯데는 또 동반성장기금 9천550억원 중 잔여분인 2천600억원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협력사에 우선 대출하기로 했다.

한편 롯데는 그룹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가족돌봄휴가 사용 권장, 선택근무·유연근무 확대, 임산부 및 기저질환자 재택근무, 사내외 단체활동 금지, 스마트 오피스(변동좌석제) 잠정 중단 등 코로나19 대응 근무 가이드를 마련했다.

가족돌봄휴가는 최대 10일이지만 사업장에 따라 휴가 기간 연장도 가능하도록 했다. 출퇴근 시간도 조정하고 인원 밀집을 최소화하기 위해 회사나 부서별로 점심시간 연장, 분산 식사 등도 자율적으로 하도록 했다.

#롯데 #코로나19 #지원

주길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길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