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습도·자외선·기온…걸어 다니는 기상관측소







클라이머트(CliMate)는 습도와 자외선, 기온 등을 24시간 측정해 날씨를 스마트폰으로 알려주는 알림 장치다. 맑거나 흐린 날씨 혹은 습도와 자외선, 기온 변화 등 주위의 정확한 날씨와 환경을 스마트폰에 알려주는 것.

이 제품은 마치 열쇠고리처럼 생겼다. 실제로 휴대하고 다닐 때에는 가방에 달고 다닐 수 있다. 클라이머트는 습도와 자외선, 기온을 측정해 주위 환경 변화를 곧바로 알려준다. 주위 상황은 아이콘으로 한 눈에 알 수 있고 시간별 측정 결과도 확인할 수 있다.

본체에는 버튼이 1개 있다. 이 버튼을 이용하면 스마트폰 카메라의 원격 촬영에 활용할 수도 있다. 그 뿐 아니라 버튼을 눌러 소리를 통해 스마트폰을 찾는 것도 가능하다고.

이 제품은 열쇠고리처럼 가방에 끼우는 건 물론 냉장고 같은 곳에 착탈식으로 붙일 수도 있고 전용 스탠드로 세워둘 수도 있다. 스마트폰과는 블루투스 4.0을 이용해 연동, 모바일앱을 통해서 측정 결과는 클라우드로 공유한다. 전원은 버튼형 전지로 본체 뒷면에서 간단하게 빼낼 수 있다.

클라이머트는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킥스타터를 통해 투자자를 모으고 있다. 제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석원 기자  lswcap@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