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대우, 자사주 1300만주 매입 후 소각-"주주가치 제고"470억원 보통주 1300만주 규모, 유통주식수의 2.4%

[테크홀릭] 미래에셋대우는 20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자사주 매입 후 소각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자사주 취득 규모는 약 470억원(보통주 1300만주)으로 유통주식수의 약 2.4% 수준에 해당한다. 회사는 오는 23일부터 6월22일까지 3개월 이내에 주식시장에서 매수를 완료해 소각할 예정이다.

미래에셋대우는 "이번 자사주 매입, 소각 결정은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것으로 주식 가치를 높여 주주를 보호하기 위해 결정했다"며 "코로나19 상황이 금융시장에 영향을 주고 있다 하더라도 최근 주가 움직임이 펀더멘탈 측면에서 절대적인 저평가 영역에 있는 것으로 판단했다"고 전했다.

전경남 미래에셋대우 경영혁신부문 대표는 “향후 다양한 주주친화 정책을 시행해 주주가치 제고와 주주보호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갈 예정"이라며 "그동안 차별화된 자본력을 바탕으로 수익구조 다변화와 보수적 리스크 관리를 통해 성장과 안정성을 함께 추구해 온 만큼 지금의 상황을 잘 대응해 고객 및 투자자에게 더 인정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9일 미래에셋대우의 최대주주인 미래에셋캐피탈이 미래에셋대우 보통주 주식을 500억원 내외 규모로 시장에서 매입하겠다고 공시한 만큼 미래에셋대우의 자사주 매입과 함께 수급 개선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미래에셋대우 #자사주 #매입 #소각 #주주가치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