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프로야구2020, KBO리그 개막에 앞서 신규 콘텐츠 포함한 대규모 업데이트 진행KBO리그 대표 선수들의 싸인이 각인된 신규 등급 선수카드 ‘시그니처 카드’ 선봬

[테크홀릭]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26일 자사가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3D 모바일 야구 게임 ‘컴투스프로야구2020’(이하 컴프야2020)가 신규 선수 카드를 포함한 대규모 업데이트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컴프야2020'은 KBO 리그의 생생함을 손안에서 그대로 즐길 수 있는 컴투스의 대표 야구 게임으로, 오는 시즌 개막에 앞서 바람의 부자’ 이종범, 이정후 선수를 공식모델로 선정하고, 신규 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반영한 다양한 신규 콘텐츠를 지속 선보이며 본격적인 새 시즌 맞이에 나섰다.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컴프야2020’은 현역 최고 선수들의 친필 싸인을 선수 카드에서 만나볼 수 있는 ‘시그니처 카드’를 핵심 콘텐츠로 내세웠다. KBO리그 각 구단 별 8명씩 총 80명의 선수로 구성된 ‘시그니처 카드’는 기존 시즌 카드와 기본 능력치는 동일하지만, 스킬 능력치를 최대 S등급까지 승급할 수 있어 강력한 효율을 자랑한다. 또한, 시그니처 선수를 게임 플레이를 통해 영입할 수 있는 ‘시그니처 각성 시스템’도 함께 마련해 유저들의 전력 강화 및 다양한 덱 구성의 재미도 선사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유저들의 플레이에 따른 성장 동기를 부여할 수 있는 업적 시스템도 새롭게 선보여 기존 유저는 물론 신규 및 복귀 유저 모두에게 보다 풍성한 게임 보상을 획득할 수 있게 됐다. 

이와 더불어, ‘컴프야2020'은 올 시즌 KBO리그 각 구단 별 최신 정보 및 선수 데이터를 게임 내 그대로 반영하는 것은 물론, 삼성과 SK구단의 실제 응원가를 게임에 구현하며 더욱 현실성 높아진 야구 게임을 즐길 수 있게 했다. 

아울러, ‘컴투스프로야구2020’은 이번 업데이트를 기념해 향후 한 달간 게임에 접속하는 유저 모두에게 공식 모델 이정후 선수의 ‘플래티넘 등급 선수카드’와 ‘라이브 선수팩’을 선물로 지급한다. 또한, 지난 2월 유저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던 해태제과 ‘홈런볼’과 콜라보 이벤트도 다시 한번 계획하고 있어 특별한 즐거움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올해로 시리즈 18년 역사를 자랑하는 ‘컴프야2020’은 출시 이후 지금까지 구글과 애플 양대 마켓 국내 모바일 스포츠 게임 매출 1위를 기록하는 등 모바일 야구 게임 No.1자리를 유지해오고 있다. 특히, 통상 야구 게임의 비수기인 겨울 시즌에도 불구하고 야구 소재 모바일 게임 중 가장 높은 매출을 기록하며 여전한 인기를 확인하고 있다.

#컴투스 #프로애구 #컴프야 #업데이트

컴투스가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3D 모바일 야구 게임 ‘컴투스프로야구2020’가 신규 선수 카드를 포함한 대규모 업데이트를 실시했다.(사진=컴투스)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