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넥슨, ‘클로저스’ 신규 지역 ‘고룡 유적지’ 및 던전 5종 업데이트‘태초의 마노’ 등 재료 모아 ‘T1~3 플래티넘’ 등 신규 칩 제작 가능

[테크홀릭] ㈜넥슨(대표 이정헌)은 액션 MORPG ‘클로저스’에 신규 지역 ‘고룡 유적지’를 추가했다고 24일 밝혔다.

‘고룡 유적지’는 약 1년 전 이라크의 사막 한복판에 갑자기 출현한 유적지다. 용의 군단과 레비아의 비밀이 감춰진 '고룡 유적지'에는 ‘고룡의 악몽’, ’맹독의 모래폭풍’, ‘위압의 모래폭풍’,  ‘고룡의 감옥성’, ‘고룡의 악몽: 최심부’ 등 던전 5종이 등장한다.

이용자는 새 지역 ‘고룡 유적지’에서 ‘태초의 마노’, ‘마노 파편 등 재료를 모아 ‘티어매트 칩’과 ‘T1~3 플래티넘 칩’을 만들 수 있고, 특정 지역에 가지 않아도 칩 시스템에 접근이 가능하다.

또 컬러·플래티넘 칩 등급을 티어(T) 단위로 바꿨고, 플래티넘 칩을 9종으로 간소화했다. 칩 인벤토리는 계정에 속한 모든 캐릭터가 공유할 수 있다.

넥슨은 5월 6일까지 ‘고룡 유적지’를 클리어 한 횟수에 따라 ‘고룡의 적금석(10개)’, ‘T2 컬러 칩 선택 상자’, ‘오리진 칩(10개)’ 등 아이템을 각각 지급한다. 또 5월 7일까지 칩을 사용해 오버클럭(칩의 성능을 증가시키는 시스템)을 시도할 때 크레딧이 소모되지 않는다.

자세한 정보는 ‘클로저스’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넥슨 #클로저스 #고룡유적지 #던전 #업데이트

넥슨은 액션 MORPG ‘클로저스’에 신규 지역 ‘고룡 유적지’를 추가했다.(사진=넥슨)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