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현대중공업그룹, 중형 LPG선 3척 1천950억원 규모 수주작년부터 발주된 중형 LPG선 10척 모두 수주

[테크홀릭] 현대중공업그룹은 중형 LPG(액화석유가스) 운반선 3척을 1천950억원에 건조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현대중공업그룹은 최근 싱가포르 소재 선사인 이스턴 퍼시픽 쉬핑(EPS)에서 4만㎥급 LPG운반선 3척을 수주했다고 말했다. 현대중공업그룹은 2척 옵션계약이 포함돼있어서 추가 수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길이 180m, 너비 28.7m, 높이 18.7m로, 울산 현대미포조선에서 건조해 2022년 4월부터 순차적으로 인도한다.

LPG이중연료 추진엔진이 탑재돼서 스크러버 없이도 강화된 국제해사기구(IMO)의 황산화물배출규제에 대응할 수 있다고 현대중공업그룹은 말했다.

현대중공업그룹은 작년부터 세계에서 발주된 중형 LPG선 10척을 모두 수주했다고 말했다.

조선해운 분석기관인 클락슨에 따르면 세계 LPG 해상 수송량은 2019년 1.04억t에서 내년 1.1억t으로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현대중공업 #LPG선 #운반선 #수주

현대중공업그룹 LPG운반선(사진=현대중공업그룹)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