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한화생명, 한부모 가정, 소상공인 고객 위한 ‘맘스케어 마켓’ 진행코로나-19로 고통 받는 한부모가정과 복지기관을 위한 특별한 물품 기부

[테크홀릭] 한화생명이 특별한 쇼핑에 나선다. 

한화생명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700곳의 한부모 가정과 복지관에 생필품을 기부하는 ‘맘스케어 마켓’ 을 17일부터 26일까지 진행한다.

당사 소상공인 고객 중 FP의 추천을 받아 선정된 고객의 가게 300곳에서 각 100만원, 총 3억원의 물품을 구입해 기부한다. 비용은 임직원 봉사기금인 ‘사랑모아기금’을 활용한다. 정상적인 ‘컨택트 봉사활동’이 중단된 상황에서 더 의미 있는 기부를 준비한다. 

한화생명은 코로나-19로 인해 취약계층이 더욱 어려움을 겪는 상황들에 주목했다. 한부모가정은 학교수업은 정상적으로 진행되지 않는 상황에서 자녀돌봄과 생업을 동시에 하지 못해 고통을 겪고 있고 복지단체도 협약 단체와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중단되면서 힘들어 하는 상황이다. 이런 상황에서 한화생명은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보태고자 ‘봉사활동기금’을 활용해 ‘물품 구입 기부’행사를 진행한다.  

물품구입처를 소상공인 고객으로 선정하면서 소비축소로 고통 받는 소상공인 고객을 돕는 의미도 있다. 전국 한화생명 FP들이 소상공인 고객들을 직접 찾아가 행사 내용을 소개하고 사내게시판을 통해 사연을 접수하는 방식으로 구입처 신청을 받는다. 신청기간은 26일까지이며 투명한 선정과정을 위해 내/외부 심의위원회도 구성한다. 고객의 사연과 현재 매출, 재정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식품, 문구류, 도서, 생활용품 등 다양한 업종의 소상공인 고객 300명을 선정할 예정이다. 

이러한 활동은 FP들의 고객관리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언택트’ 트렌드가 강조되면서 고객만남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전국 FP들에게 활동의지를 고취시키고, 사회공헌 활동에 직접 참여하는 보람도 느끼게 할 것으로 생각한다. 

행사를 준비한 한화생명 김영식 상무는  “맘스케어 마켓은 코로나-19로 인해 더 어려움을 느끼는 취약계층을 챙기고, 고객은 매출이 늘고 FP들은 고객을 만남과 동시에 보람도 느낄 수 있는 1석 3조의 사회공헌활동이다. 앞으로도 한화그룹의 사회공헌철학인 ‘함께 멀리’를 바탕으로 다양한 활동을 준비해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한화생명 #코로나19 #한부모가정 #복지관 #맘스케어마켓 

한화생명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700곳의 한부모 가정과 복지관에 생필품을 기부하는 ‘맘스케어 마켓’ 을 17일부터 26일까지 진행한다.(사진=한화생명)

허정선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정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