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한화생명-사회연대은행, 시설 퇴소 청년들 자립 위한 청년비상금 사업 약정식 체결15명의 청년에게 10개월간 매달 35만원의 청년비상금과 금융멘토링 지원

[테크홀릭] 한화생명이 사회연대은행과 함께 시설 퇴소 청년들의 자립을 지원하는 맘스케어 청년飛上금 사업을 통해 따뜻한 마음 전하기에 나선다.

한화생명은 9일 사회연대은행과 맘스케어 청년飛上금 사업을 위한 약정식을 체결했다. 약정식에는 한화생명 김영식 홍보실장, 사회연대은행 김용덕 대표상임이사, 청년지갑트레이닝센터 유명옥 센터장 및 관계자와 청년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맘스케어 청년飛上금 사업은 보육원을 퇴소해 사회에 처음으로 진출하는 청년들에게 매월35만원씩 10개월간 350만원의 ‘꿈 지원금’을 지원해 자립의 희망을 전하는 프로그램이다. 한화생명은 6월말까지 보육원에서 자립했거나 자립예정인 청년들을 대상으로 신청 접수를 진행하고, 서류심사와 면접을 통해 최종 15명을 선발했다.

특히 올해부터는 맘스케어 청년飛上금 1기, 2기 선배들이 후배들을 위해 인생 멘토 역할을 맡는다. 같은 고민을 했던 선배들은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하며 청년들의 사회적응과 정서적 안정을 돕는다. 멘토들에게도 매월 10만원씩 10개월 동안 ‘미래지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멘토, 멘티 청년들은 워크샵을 통해 ‘문화’, ‘예술’, ‘봉사활동’, ‘자기개발’ 등 스스로 주제를 선정하고 1년 동안 활동하며 직접 가치 있는 소비를 경험하게 된다.

경제적 자립 기반을 형성하기 위한 1:1 금융설계 및 재무금융 코칭도 제공하며 미래 진로에 대한 고민도 함께 나눈다. 또한 진로 특강, 취업 관련 특강을 통해 각자의 꿈을 찾을 수 있도록 지원하며 사회적 기업탐방, 금융, 복지 프로그램 참여 등 다양한 사람들과의 폭넓은 대인관계를 위한 만남의 기회도 제공한다.

한화생명 김영식 홍보실장은 “2018년부터 시작된 맘스케어 청년飛上금 사업은 퇴소 청년들의 건강한 자립과 올바른 경제활동을 돕는 사회공헌 활동”이라며 “이번 사업으로 가치 있는 소비를 직접 체험하고 경제적 자립 역량을 키우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화생명 #사회연대은행 #시설퇴소청년 #자립 #비상금

한화생명 김영식 홍보실장(왼쪽에서 네번째), 사회연대은행 김용덕 대표상임이사(오른쪽에서 세번째), 청년지갑트레이닝센터 유명옥센터장(왼쪽에서 세번째) 및 관계자들과 금융멘토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한화생명)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