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기업은행 직원들, 암 재발 동료 위해 1년치 휴가 기부

[테크홀릭] IBK기업은행 직원들이 암이 재발한 동료를 위해 십시일반 자신의 휴가를 기부해 꼬박 1년을 채워줬다.

10일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기업은행지부에 따르면 전날 휴가나눔제의 첫 대상자를 선정해 이날 업무 시작과 함께 1인당 1일씩 휴가 기부를 받은 결과, 20분 만에 최대 휴가 일수인 1년(근로일수 기준 250일)을 모았다.

250명의 직원이 동료를 위해 하루씩 더 일하는 셈이다.

기업은행의 휴가나눔제는 중병을 치료 중인 직원의 병가 기간 만료 시 동료로부터 보상 휴가를 기부받아 최대 1년까지 사용할 수 있는 제도다.

기업은행 노사는 지난해 6월 14일 휴가나눔제 도입을 합의한 후 이번에 처음으로 시행했다. 대상자는 노사와 직원 대표가 참여하는 보상휴가기부위원회에서 선정했다.

#기업은행 #휴가나눔제 #보상휴가 #기부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