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GS건설-부산시,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관련 MOU스마트양식 사업 진출-"고도의 수처리 기술 확보"

[테크홀릭] GS건설이 수처리 기술을 이용해 부산시가 추진 중인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에 참여하기로 했다.

GS건설은 10일 부산광역시와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체결식에는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과 허윤홍 GS건설 신사업부문 사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GS건설은부산 기장군 스마트양식 클러스트 조성사업 부지에 스마트양식 테스트베드를 건설할 예정이다. 준공은 2022년 목표다.

스마트양식은 정보통신과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접목한 미래형 양식산업으로 수처리 기술이 핵심이다. 고도의 수처리 기술을 통해 바닷물의 오염물질을 정화해 깨끗한 바닷물로 청정 해산물을 생산하는 기술이다.

GS건설은 GS이니마를 통해 세계적인 수처리 기술을 확보했다. 바이오 폐수 처리 핵심기술을 테스트베드에 적용해 스마트 양식장을 조성할 계획이다.

허윤홍 GS건설 사장은 "순환여과시스템과 ICT 기술의 융합을 통하여 환경적 영향으로부터 안전하고 깨끗한 수산물을 보급할 수 있는 스마트양식 산업의 성장기반 마련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GS건설 #부산시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GS건설은 10일 부산광역시와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GS건설)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