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삼성SDS, '코로나 여파' 2분기 영업익 전년比 24%↓-하반기 회복 전망IT전략사업을 중심으로 하반기 신규 사업 기회 확보 및 관계사 외 사업 확대 예정

[테크홀릭] 삼성SDS(대표 홍원표)는 24일 잠정실적 공시를 통해 2분기 매출액 2조 5,666억 원, 영업이익 1,967억 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영향에 따른 사업 지연 등으로 인해 지난해 동기 대비 매출액은 7.5%, 영업이익은 24% 감소했다. 

그러나, 올해 1분기에 비해서는 매출액은 5.4%, 영업이익은 14.9% 증가했다. 특히, 클라우드/인텔리전트팩토리/AI·Analytics/솔루션 등 IT전략사업 매출액은 1분기 대비 6% 증가했다.

사업분야별 실적을 보면 IT서비스 사업 매출액은 다양한 업종의 신규 대외 고객을 확보하여1분기 대비 2.7% 증가한 1조 3,198억 원으로 집계됐으며, 지난해 동기 대비 15.9% 감소했다. 

물류BPO(Business Process Outsourcing) 사업 매출액은 항공 물류 증가 및 대외사업 확대로 1분기 대비 8.4% 증가한 1조 2,468억 원으로 집계됐으며, 지난해 동기 대비 3.3% 증가했다.  

한편, 삼성SDS는 하반기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기업의 IT 투자가 점차 회복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에 따라 차세대 시스템 구축, 제조 지능화, 클라우드 전환/구축 등 IT전략사업을 중심으로 신규 사업 기회를 확보하고, 관계사 외 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물류 분야에서는 하반기 고객사 물동량 증가가 예상되어 물류 서비스를 선제적으로 제공하고, 신규 고객 확보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삼성SDS #IR #코로나19

이승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