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KB​손해보험, 업무협업솔루션 ​​​‘마이워크’​ 금융권최초 국내특허 출원​효율적업무 관리 및 공유 기능 등 대기업 조직구조에 특화된 업무 공유 시스템

[테크홀릭] KB손해보험(대표이사사장 양종희)은 자체 개발한 업무협업솔루션인 ‘마이워크(Mi-Work)’의 서비스 제공방법 및 시스템에 대해 금융권 최초로 국내 특허를 출원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획득한 업무협업솔루션‘마이워크(Mi-Work)’관련 특허의 주요 내용은 효율적 업무 관리 및 공유 기능 등 관리 및 보고 체계를 갖추고 여러 부서 단위로 협업을해야 하는 대기업 조직구조에 특화된 기능들이다.​​

세부적으로는,파일을 첨부하여 임원 및 관리자에게 손쉽게 비대면 보고를 할 수 있는 간단 보고 기능,주 단위 업무 내용을 자동으로 취합하여 문서화해주는 주간 보고 기능,업무종료 시 관리자에게 평가 요청 및 피드백을 받을 수 있는 상시 평가 기능,조직 이동 및 담당 업무 변경 시 기존 담당 업무를 후임자에게 일괄 전달할 수 있는 인수인계 기능 등이 이번에 특허 출원된 주요 기능들이다.​​

KB손해보험의‘마이워크’시스템은실시간 업무 공유 및 협업에 필요한 효율적 커뮤니케이션을 위해2018년 12월에 개발된 사내 업무 공유 시스템으로,이를 통해 KB손해보험은 대기업과 같은 대형 조직도 스타트업처럼 민첩하게 일할 수 있음을 경험하게 되었다.​​

또한 이 시스템은 효율적 협업 환경 제공 뿐만 아니라 시스템에 축적된 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업무의 비효율 및 개선점을 찾아내어 선순환 구조로 고도화하는 등 사내 업무지식을 축적하는 시스템으로 발전하고 있다.이러한지속적인 기능 확장 및 고도화 과정을 거쳐 지난 8월부터는 모바일로도 활용이 가능해졌다.​​

KB손해보험은“’마이워크’시스템은일하는 방식을 효율적으로 변화시키겠다는KB손해보험 임직원의 의지를 반영한 결과물”이라며,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업무 환경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가운데 효율적이고 민첩한 업무 수행을 위한 디지털 업무 환경 개발에 더욱 집중해 나갈 것”이라고말했다.​​
 ​​​ ​
#KB손해보험 #마이워크 #업무협업솔루션 #국내특허

KB손해보험은 자체 개발한 업무협업솔루션인 ‘마이워크(Mi-Work)’의 서비스 제공방법 및 시스템에 대해 금융권 최초로 국내 특허를 출원했다.(사진=KB손해보험)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