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LH-KOMEA 업무협약, 국내 기업 러시아 진출 돕는다산단개발 협약과 연해주 스마트시티 사업 간 시너지 창출 기대

[테크홀릭] LH(사장 변창흠)는 23일 경남 진주시 소재 LH본사에서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이사장 강호일, 이하 KOMEA)과 ‘러시아 조선해양·수산 산업단지 개발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러시아 정부는 자체적으로 선박을 건조하기 위해 2015년부터 현지에서 선박을 건조하는 외국기업에게 관세 혜택을 부여하는 등 외국 기업들을 적극적으로 유치하기 위한 노력과 함께, 극동지방 조선소의 현대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어 현지내 상선ㆍ어선 건조의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이다.

이번 협약은 LH의 산업단지·도시·주택 개발사업 역량과 KOMEA의 조선해양산업 경험과 기술력, 글로벌 네트워크 역량을 연계함으로써 러시아 산업정책 및 수요 변화에 대응하고 국내 관련 기업의 러시아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앞으로 △ 러시아 현지 진출전략, 전문지식, 네트워크 등 정보공유 △ 현지 정부 및 관계기관과 협조체계 구축 △ 시범사업 발굴 및 실행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LH는 최근 러시아 최대 조선소로 성장 중인 즈베즈다 조선소가 위치한 연해주 볼쇼이카멘 지역을 대상으로 최근 스마트시티 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기본구상 용역을 착수함에 따라 이번 협약과의 연계를 통해 향후 양 사업이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용삼 LH글로벌사업본부장은 ‘이번 협약은 러시아 조선해양·수산 산업단지 개발의 발판을 마련하는 것’이라며, ‘LH는 국내 기업이 안정적으로 러시아에 진출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국내 최대 건설 공기업으로서의 역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LH #러시아 #연해주 #조선해양 #수산산업단지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