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정의선 회장, 수소차ㆍ전기차ㆍ자율주행 전문가 대규모 신입 채용10월 19일부터 11월 2일까지 홈페이지 접수

[테크홀릭] 현대자동차가 미래차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대규모 인재 발굴에 나선다.

현대차는 19일부터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연구개발본부 신입사원 채용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모집 분야는 ▲연료전지 ▲전동화 ▲배터리 ▲샤시 ▲바디 ▲자율주행 ▲전자제어 시스템 개발 등으로 채용 규모는 세 자릿수다.

지원 자격은 국내외 학사·석사 학위 취득자 및 2021년 2월 졸업 예정자다. 서류 접수는 이날부터 오는 11월2일까지로 각 분야별 자격 요건과 수행직무 등 세부사항은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현대차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가속화되는 자동차 산업의 변화 속에 연구개발 부문의 우수 인재를 공격적으로 채용해 미래 스마트 모빌리티 핵심 기술과 역량 확보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차는 신입사원 채용 관련 정보 제공을 위해 마이크로 페이지 H-리크루트를 개설했다. H-리크루트에서는 각종 채용 정보 및 이벤트, 지원자들이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할 수 있다. 채용과 관련해 궁금한 점에 대한 일대일 온라인 상담도 가능하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 대규모 신입 채용은 현대차 미래의 새로운 장을 이끌어 갈 핵심 인재 확보를 통해 미래 모빌리티 산업에서의 주도권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연구개발부문 우수 인재 확보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대차 #미래차 #인재 #신입공채

현대차는 19일 채용 홈페이지에서 연구개발본부 신입사원 채용을 시작했다.(사진=현대차)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