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LH, 경상대학교병원에 의료사각지대 저소득층 106명 의료비 지원거주지 제한 폐지해 전국 단위로 지원대상 확대, 지원 금액 상향

[테크홀릭] LH(사장 변창흠)는 21일 경상대학교병원에서 ‘LH 행복기금’ 5천만원을 기탁하고, 소외계층 의료 지원을 확대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LH 행복기금’은 암과 희귀난치성 질환 등을 앓고 있는 취약계층의 의료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 ‘15년 LH 본사의 진주 이전 이후 처음 시작됐으며, 경상대병원에서만 현재까지 총 106명에게 1억7천8백만원 가량의 의료비가 지원됐다.

이번 협약은 의료비 지원대상과 한도를 확대하기 위해 개최됐다. LH는 기존에 경상남도 거주자로 한정했던 지원대상을 전국 단위로 확대하고, 65세 이상 고령자의 진료비 지원 한도를 1인당 3백만원에서 5백만원으로 확대했다.

홍준표 LH 총무고객처장은 “이번 협약에 따라 LH 행복기금을 활용해 어려운 이웃들을 보다 많이 지원하게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공기업으로서 책임 있는 역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LH #의료사각지대 #저소득층 #의료비지원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