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카드·핀테크
KB국민카드, 업계 최초 ‘심사 상담 톡’ 채팅 기능 개선·본인 인증 방식 다양화시스템 도입 후 비대면 채널을 통한 카드 발급 신청 건의 대부분이 1분 이내 심사 완료

[테크홀릭] KB국민카드(사장 이동철)가 비대면 채널을 통한 발급 확대 등 카드 발급 트렌드 변화와 ‘온택트(Ontact)’ 시대에 최적화된 ‘카드 심사∙발급 자동화 시스템’을 본격 가동했다.

이 시스템은 심사 직원에 의해 수작업 처리됐던 업무를 사전에 정의된 요건에 따라 심사 프로세스가 진행되도록 자동화 한 것으로 고객의 카드 발급 편의성은 물론 심사 업무의 신속성과 효율성을 크게 높인 것이 특징이다.

1년 간의 개발 작업을 통해 완성한 자동화 시스템은 △심사 상담 자동화 △심사 데이터 입력∙처리 지능화 △심사 시스템 정교화 △심사 프로세스 간소화 등 4개 부문에 중점을 뒀다.

우선 ‘심사 상담 자동화’를 위해 지난해 업계 최초로 선 보인 채팅 방식의 ‘심사 상담 톡(Talk)’을 고객들이 친숙한 ‘카카오톡’ 기반으로 개선하고 ‘계좌점유인증’ 등 다양한 비대면 본인 확인 방식을 추가했다. 카드 발급을 위한 신청 정보 입력과 수정도 채팅 환경에서 간편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해 고객 편의성도 한 층 제고했다.

‘심사 데이터 입력∙처리 지능화’의 경우 KB증권, KB손해보험 등 KB금융그룹 주요 계열사의 거래 실적 정보와 신용평가사(CB)가 제공하는 부동산 정보, 재직 기업체 정보 등 외부기관 데이터를 추가로 활용해 기존에 심사 직원이 담당했던 발급 자격과 소득 기준 심사가 시스템에 의해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진행되도록 했다.

‘심사 시스템 정교화’ 측면에서는 여러 시스템으로 분산 운영됐던 심사 시스템을 ‘심사 전략 시스템’으로 통합해 △본인 인증 △신청서 검증 △가처분소득 산정 △부정발급 검증 등의 업무가 보다 유기적이고 정교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하고 향후 대내외 환경 변화에 따라 심사 프로세스도 능동적으로 개선하고 대응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심사 프로세스 간소화’와 관련해 기존 심사 직원이 수기 처리했던 업무 영역을 자동화하고 업무 흐름을 개편해 비대면 카드 발급 신청 접수에서부터 발급 완료까지 거치는 업무 단계를 8단계에서 4단계로 단축했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시스템 본격 가동에 앞서 진행한 시범 운영 결과 비대면 채널을 통한 신청의 대부분이 1분 이내에 심사가 완료되는 등 카드 발급 심사에 소요되는 시간이 기존 대비 크게 단축된 것으로 나타났다”며 “지속적인 성능 개선을 통해 향후 대면 채널 신청에 대해서도 자동화 시스템을 단계적으로 도입하는 등 ‘카드 심사∙발급 자동화 시스템’을 모든 모집 채널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국민카드 #비대면 #발급 #카드심사 #자동화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