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자산운용, TIGER미국S&P500 ETF 순자산 1000억원 돌파

[테크홀릭]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미국S&P500' 상장지수펀드(ETF)의 순자산이 지난 8월 상장 후 3개월 여만에 1천억원을 넘어섰다고 24일 밝혔다.

미국 증시를 대표하는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를 따라가도록 설계된 이 상품은 보수율을 연 0.30%에서 0.07%로 대폭 낮추면서 투자 매력도를 높였다.

보수 인하 경쟁이 일면서 비슷한 상품인 한국투자신탁운용의 'KINDEX 미국S&P500' ETF도 보수율을 연 0.09%에서 0.07%로 낮춘 상태다.

미래에셋운용 측은 "ETF 투자 저변을 확대하고 연금계좌 등 장기 포트폴리오 투자를 위한 활용도를 높이려고 보수율을 동일 지수 ETF 중 최저 수준으로 낮췄다"고 말했다.

미국 대형 성장주가 세계 증시 강세를 선도하면서 나스닥시장에 투자하는 ETF 상품에도 신규 투자금이 몰리고 있다.

나스닥100 지수의 성과를 따라가도록 설계된 'TIGER 미국나스닥100' ETF도 개인 투자자 자금이 지속해서 몰리면서 순자산이 5천400억원대를 넘어섰다.

#미래에셋자산운용 #TIGER #ETF #순자산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