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14대 은행연합회장으로 다음달 1일부터 임기 시작코로나19 장기화, 디지털 전환 등-국내·외 불확실성 대처방안 과제

[테크홀릭]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이 제14대 은행연합회장으로 선출됐다.

은행연합회는 27일 오전 사원기관 대표가 모인 가운데 총회를 개최하고 김광수 현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을 만장일치로 제14대 은행연합회 회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김 신임 회장은 12월 1일부터 3년 임기를 시작한다.

앞서 은행연합회는 지난 23일 회장후보추천위원회 제3차 회의와 이사회를 열고, 제2차 회의에서 후보로 결정한 6명에 대한 자질·능력·경력을 논의한 결과 김광수 회장을 제14대 은행연합회장 단독 후보로 선정했다.

김 회장은 현재 몸 담은 NH농협금융지주에 오늘 중으로 사임 의사를 밝힐 예정이다. NH농협금융지주는 다음달 신임 회장 선임 절차에 착수한다. 새 회장이 선출되기까지 김인태 경영기획부문장(부사장) 대행 체제로 전환한다.

은행연합회는 "김 회장은 오랜 경륜과 은행산업에 대한 탁월한 통찰력을 바탕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 및 디지털 전환 등 대내외 불확실성에 직면한 은행 산업의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평가했다.

광주일고,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그는 행정고시 27회로 공직 생활을 시작해 30여 년간 재정경제부 금융정책과장과 금융위원회 금융서비스국장, 금융정보분석원장 등 금융관료로서 요직을 두루 거쳤다. ‘호남 출신 재무 관료’의 대표 주자로 김대중 정부와 노무현 정부 때 잇따라 청와대에서 근무하기도 했다.이후 법무법인 율촌에서 고문으로 지내다, 2018년 4월 NH금융지주 회장이 되면서 금융권에 복귀했고, 그 경험을 발판 삼아 이번에 은행연합회장 자리에 올랐다.

#김광수 #농협금융 #은행연합회 #회장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사진=농협금융)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