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KB증권, 미국주식 프리마켓 개장 1시간 앞당긴다

[테크홀릭] KB증권은 25일부터 미국 주식 프리마켓(장전 거래) 거래 시간을 기존 대비 1시간 앞당긴 오후 6시부터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는 야간에 거래해야 하는 미국 주식의 불편함을 프리마켓을 통해 해소하고 있는 고객이 증가함에 따라 좋은 거래 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조치다.

미국 주식시장은 시간대별로 프리마켓(장전), 정규장, 애프터마켓(장마감후)으로 구분된다. 국내 주식시장과 달리 프리마켓과 애프터마켓에서도 동시호가가 아닌 경쟁매매가 진행된다.

프리마켓 거래시간 확대로 KB증권 고객은 기존 오후 7시부터 11시30분이 아닌 오후 6시부터 11시30분까지 총 5시간30분의 프리마켓 거래가 가능해졌다.

이홍구 WM총괄본부장은 "미국 상장 기업들의 실적 발표 등으로 시장의 변동성이 커질 수 있는 상황에서 고객들이 프리마켓을 통해 변동성에 실시간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거래 시간을 확대했다"면서 "앞으로도 글로벌 상품들을 보다 쉽고 편리하게 거래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들을 통해 고객 만족을 도모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B증권 #미국주식 #프리마켓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