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손병환 농협금융 회장 "전체 계열사, ESG 역량 강화해야"최고경영자협의회, 계열사 CEO 참석-"ESG, 전략·투자·리스크관리 등 반영"

[테크홀릭] 손병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이 "환경·사회·지배구조(ESG)가 투자시장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대출, 보험 등으로 확대될 것"이라고 25일 밝혔다.

손 회장은 이날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들이 참석한 최고경영자협의회에서 "ESG로 변화하는 금융시장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임직원의 인식 전환과 역량 강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협의회는 고도화되는 ESG에 대한 금융차원의 선제적 대응을 준비하자는 손 회장 주문에 따라 ESG 전문강연과 집중토론으로 진행됐다. 윤덕찬 지속가능발전소 대표의 'ESG 2.0과 지속가능금융' 강연 이후 ESG채권 발행과 투자, 채권 자금사용 목적 논의, ESG가 가져올 영향과 대응방안 등 논의가 이어졌다.

손 회장은 "지속가능한 농협금융을 위해 ESG 요소를 전략, 투자, 리스크관리 등 주요 영역에 반영할 것"이라며 "본 강연을 직원들도 시청할 수 있도록 하라"고 주문했다. 농협금융은 사내 교육시스템인 NH-통(tong)으로 전 직원이 수강할 수 있게 하는 한편 다양한 ESG 교육, 세미나를 지속적으로 개최할 계획이다.

#손병환 #농협금융지주 #ESG

손병환 농협금융 회장이 25일 서울 서대문 농협금융 본사에서 비대면으로 진행된 최고경영자 협의회에서 ESG 전문가 초빙 강연을 듣고 있다. 이날 강의는 윤덕찬 지속가능발전소 대표가 ‘ESG 2.0과 지속가능금융’이라는 주제로 진행했다.(사진=농협금융)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