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 ‘스토리픽’, 미국∙유럽 등 웨스턴 지역 포함 글로벌 시장 진출하트시그널, 킹덤 등 인기 IP 기반 및 일진 시리즈 등 총 14개 인기 로맨스∙드라마 장르 출시

[테크홀릭]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대표 송재준)는 자사가 서비스하고 자회사 데이세븐(대표 장석하)이 개발하는 스토리 게임 플랫폼 ‘스토리픽(Storypick)’이 한국을 넘어 세계 시장에 진출한다고 26일 밝혔다.

컴투스는 ‘스토리픽’의 글로벌 서버를 열고, 한국적 색채를 담은 다양한 스토리 게임을 미국 및 유럽 등 웨스턴 지역을 포함해 전 세계로 서비스한다. 글로벌 서버에서는 국내에서 인기를 얻은 여러 장르의 스토리 게임 총 14편을 우선적으로 선보이며, 전 콘텐츠는 영어로 제공한다.

‘스토리픽’은 로맨스를 중심으로 한 다양한 스토리 콘텐츠를 한 곳에서 즐길 수 있는 스토리 게임 전문 플랫폼이다. 국내 출시된 지난 해, 스토리 게임 팬들의 호응을 얻으며 애플 앱스토어 시뮬레이션 부분 인기 게임 1위를 기록했다.

이용자 선택에 따라 각기 다른 엔딩을 즐기는 재미뿐만 아니라, 영화∙드라마∙예능 등 대중적 인기를 검증한 유명 IP(지식재산권) 기반의 이야기를 인터렉티브 콘텐츠로 제공해 많은 이용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특히 한국형 좀비 열풍을 일으킨 ‘킹덤’을 비롯해 드라마 ‘스카이캐슬’ 영화 ‘늑대의 유혹’ 등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 큰 주목을 모았으며, 채널A 동명 예능 기반의 ‘하트시그널’은 론칭 이후 로맨스 장르 1위에 꾸준히 랭크되며 지속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대표 오리지널 스토리 게임 ‘일진에게 찍혔을 때’는 웹드라마로 제작돼 현재까지 유튜브 누적 조회수 1억 건을 돌파하고, 시즌2는 약 7,800만뷰를 기록하는 등 원천 IP로서 스토리 게임의 콘텐츠 확장성과 파급력도 인정받았다.

컴투스는 이처럼 다채롭고 흥미로운 스토리를 담은 플랫폼 ‘스토리픽’을 통해 글로벌 시장을 공략해 나간다. 최근 세계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한국적 소재의 스토리 콘텐츠를 경쟁력으로, 점차 확대되고 있는 글로벌 스토리 게임 시장에서 ‘K스토리 게임’의 저변을 더욱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컴투스 #스토리픽 #스토리게임

컴투스는 자사가 서비스하고 자회사 데이세븐이 개발하는 스토리 게임 플랫폼 ‘스토리픽(Storypick)’이 한국을 넘어 세계 시장에 진출한다.(사진=컴투스)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