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넥슨, ‘블루 아카이브’ 국내 및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 체결애니메이션풍 캐릭터 외형과 연출, 다양한 개성의 학생 활용한 Full 3D 전투 특징

[테크홀릭] ㈜넥슨(대표이정헌)은 자회사 ㈜넷게임즈(대표 박용현)에서 개발한 서브컬처 수집형 RPG ‘블루 아카이브’의 국내 및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블루 아카이브’는 김용하PD를 필두로 넷게임즈에서 개발 중인 서브컬처 수집형RPG로, 학원과 동아리, 학생들 사이에서 펼쳐지는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담고 있다. 

애니메이션풍의 매력적인 캐릭터 외형과 연출이 돋보이며, 시시각각 전황이 변하는 장소에 맞춰 다양한 개성을 보유한 학생들을 활용하는 Full 3D  전투가 특징이다. 특히 학원과 학생들을 중심으로 다양한 성장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이번 계약으로 넥슨은 ‘블루 아카이브’의 국내 및 글로벌 서비스(일본, 중국 제외)판권을 획득하고, 서브컬처 장르의 신규 IP로 시장 공략에 나선다. 

넥슨 이정헌 대표는 “최근 서브컬처 장르가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빠르게 성장하며 모바일게임 장르의 큰 축을 차지하고 있다”며 “‘블루 아카이브’만의 개성이 담긴 수준 높은 게임성으로 차세대 서브컬처 수집형RPG로 거듭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블루 아카이브’는 지난 2월 일본에 출시해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 게임 카테고리에서 각각 최고 매출 4위와 8위를 기록하는 등 양대 마켓 10위권에안착하며 현지 유저들에게도 인기를 얻고 있다.

#넥슨 #블루아카이브 #퍼블리싱

넥슨은 자회사 ㈜넷게임즈에서 개발한 서브컬처 수집형 RPG ‘블루 아카이브’의 국내 및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사진=넥슨)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