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권광석 우리은행장 주관, 사이버 공격·개인정보 유출 대응 모의훈련 실시사이버 위협 대비 선제적 예방 활동을 통한 전직원 보안인식 강화, 고객신뢰 확보

[테크홀릭]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점점 지능화되고 급증하고 있는 해킹사고는 물론 고객 정보 유출 사고 등 사고 발생시 전사적으로 신속한 대응을 할 수 있도록 모의훈련을 직접 주관했다.

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제10회 정보보호의 날을 맞아 사이버 위협 대비 선제적 예방활동을 위한‘사이버 공격 및 개인정보 유출 대응 모의훈련’을 실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정부는 사이버 위협 예방과 정보보호 생활화를 위해 매년 7월 둘째주 수요일을 ‘정보보호의 날’로 지정해, 정보보호의 중요성을 전 국민에게 알리고 있다.

작년 6월 금융권 최초로 ISO27701과 ISMS-P 인증을 동시에 취득한 바 있는 우리은행은 올해 정보보호의 날을 맞아 은행장, CISO(정보보호최고책임자) 및 주요 임원진과 유관 부서장이 참여한 가운데 코로나19 상황을 감안, 비대면 화상회의 시스템을 활용해 모의훈련을 진행했다.

이번 훈련목적은 최근 국내외적으로 급증하고 있는 해킹사고에 대비함은 물론, 고객 정보 유출사고 발생 시 신속한 대응체계를 구축하기 위함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매년 실시하는 모의훈련을 금융권 최초로 CEO가 직접 주관하는 행사로 격상시켜 진직원 보안인식을 강화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권 행장은 “금융의 비대면화 및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되는 환경 속에서 정보보호의 중요성은 더욱 커질 전망이다”며“앞으로도, 전직원의 정보보호 인식 제고와 정보보호 생활화로 고객신뢰를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우리은행은 이날 훈련 외에도 7월 한달 동안 ‘정보보호의 달’을 기념하여 △전직원 정보보호교육 실시, △임직원 참여 정보보호 이벤트, △사이버보안 위협 사례 동영상 게시 등 전직원의 정보보호 중요성에 대한 인식 제고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우리은행 #해킹 #고객정보유출 #모의훈련

우리은행은 지난 13일 정보보호의 날을 맞아 ‘사이버 공격 및 개인정보 유출 대응 모의훈련’을 비대면으로 실시했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주요 임원 및 부서장이 참여한 모의훈련을 주관하고 있다.(사진=우리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