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증권, 한국남부발전과 ESG 채권 발행 나서

[테크홀릭] 미래에셋증권은 지난 3일 한국남부발전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채권 발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자 하는 한국남부발전, ESG 채권 발행을 위해 기관투자자들을 적극적으로 유치하고자 하는 미래에셋증권의 의지가 맞물린 결과다.

미래에셋증권은 한국전력의 지속가능채권 발행을 2년 연속 대표주관하고 있다. 또 외화 지속가능채권도 발행했다. 그 결과, 국기업지배구조원(KCGS)이 발표한 2020년 상장기업 ESG 평가에서 A등급을 받았다.

#미래에셋증권 #ESG채권 #한국남부발전

맹원호 한국남부발전 기획처장(왼쪽부터), 이승우 한국남부발전 사장, 김상태 미래에셋증권 본사영업총괄사장, 이두복 미래에셋증권 Trading2부문대표.(사진=미래에셋증권)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