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삼성전자, 최대 1.6배 빠른 마이크로 SD카드 신제품 출시읽기와 쓰기 속도 이전 세대 대비 약 1.6배, 1.3배 빨라

[테크홀릭] 삼성전자가 성능과 안정성을 한층 강화한 마이크로 SD카드 신제품 ‘프로 플러스(PRO PLUS)’와 ‘에보 플러스(EVO PLUS)’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두 제품은 2015년 출시 이후 마이크로 SD카드 시장에서 소비자들로부터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제품으로 주로 스마트폰, 태블릿, 액션캠 등 모바일 기기의 확장형 스토리지로 활용된다.

이번 출시된 제품은 한층 강화된 성능과 외부 충격에 강한 디자인 설계로 일반 소비자뿐만 아니라 4K UHD 영상과 같은 고사양의 콘텐츠를 제작하는 크리에이터까지 만족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프로 플러스'는 읽기와 쓰기 속도가 각각 최대 160MB/s, 120MB/s으로 이전 세대 대비 약 1.6배, 1.3배 빨라졌으며 '에보 플러스' 역시 이전 세대 대비 약 1.3배 빨라진 최대 130MB/s 의 읽기 속도를 제공한다.

두 제품군 모두 내부 테스트를 통해 메모리 카드 작동 시 섭씨 -25도~85도 및 비작동 시 섭씨 -40도~85도에서 내열 보호 기능을 검증했으며, 내부 테스트를 통해 최대 1만 번의 스와이프에 대한 마모 보호 기능을 검증한 결과 △방수 △내열 △엑스레이 △자기장 △낙하 △마모 등 6가지의 외부 충격에 대비한 특수 보호 기능이 적용돼 혹독한 사용환경에서도 안정적으로 마이크로 SD카드를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 확인됐다.

삼성전자 브랜드제품 Biz팀장 이규영 상무는 “고성능 스토리지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데이터를 더욱 원활하게 사용하고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메모리 카드에 대한 시장의 요구가 높아졌다”면서 “성능·안정성·내구성 등을 두루 겸비한 차세대 마이크로 SD카드 제품군 출시를 통해 소비자들의 다양한 수요를 지속해서 만족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프로 플러스' 마이크로 SD카드는 △128GB △256GB △512GB 등 세 가지 용량이며, '에보 플러스' 마이크로 SD카드는 △64GB △128GB △256GB △512GB 등 네 가지 용량으로 국내 시장에 출시된다.

#삼성전자 #EVOPlus #PROPlus #마이크로SD카드

삼성전자 마이크로 SD카드 신제품 ‘PRO PLUS’와 ‘EVO PLUS’(사진=삼성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