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 ‘서머너즈 워’, 개발자 영상 통해 ‘2vs2 팀 대전’ 신규 도입 예고개발자가 직접 전하는 신규 콘텐츠의 탄생 배경 및 재미 요소 등 통해 기대감 증폭

[테크홀릭]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가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에 신규 PvP 콘텐츠인 ‘2vs2 팀 대전’의 도입을 예고했다고 9일 밝혔다.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 개발자 영상을 통해 ‘월드 아레나 2vs2 팀 대전’ 업데이트 예정 소식과 다양한 관련 정보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 등장한 서지영 ‘서머너즈 워’ 기획 팀장은 “이거 얘기해도 돼요?”라고 운을 뗀 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콘텐츠는 바로 소환사 2명과 2명이 맞붙는 2vs2 PvP다”고 깜짝 공개했다.

서 팀장은 이번 신규 콘텐츠 기획 배경에 대해 “소환사들이 함께 모여서 경쟁하고 즐길 수 있는 콘텐츠가 더해지길 바랬다”며, “함께 전략을 구상하며 협동과 경쟁을 같이 할 수 있는 재미있는 콘텐츠가 될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컴투스는 최근 신규 콘텐츠에 대한 티저 이미지를 공개하며 유저들의 관심과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해당 티저 이미지들은 모두 숫자 2를 연상시키는 형태로서, 일부 유저들은 “이건 분명 2vs2 월드 아레나”라는 식의 예측을 하기도 했다.

해당 영상에는 신규 콘텐츠를 기획하는 단계에서 겪었던 어려움과 고민에 대한 에피소드도 담겼다.

서 팀장은 “4명의 소환사가 함께 대전을 펼쳐야하기 때문에 진영 배치를 어떻게 해야 할 지에 대한 고민이 가장 컸다. 여러가지 방식을 테스트하며 결국 답을 찾았다”고 전했다.

이 외에 전투 시스템, 전략적 요소, 대전 방식 등 신규 콘텐츠에 대한 상세한 설명을 영상에 담았으며, 이번 업데이트를 비롯해 향후 유저 만족도 증대를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다짐했다.

서지영 팀장은 “유저간 한턴 한턴 합을 맞춰가며 시너지를 일으키는 새로운 전투의 재미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며 “많은 기대 바라며 앞으로도 소환사 분들의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월드 아레나 2vs2 팀 대전’ 콘텐츠는 시범 서비스 운영 기간을 거쳐 정식 업데이트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서머너즈 워’는 국내는 물론 글로벌을 대표하는 히트 모바일 RPG로, 매년 다양한 콘텐츠 업데이트를 통해 글로벌 유저들에게 새롭고 신선한 플레이 경험을 선사하고 있다. 또한, 전 세계가 참여하는 글로벌 e스포츠 대회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상징적인 성과를 기록하며 대표적인 글로벌 장기 흥행 게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번 개발자 영상 및 게임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서머너즈 워 공식 카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컴투스 #서머너즈워 #팀대전 #개발자영상

컴투스가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에 신규 PvP 콘텐츠인 ‘2vs2 팀 대전’의 도입을 예고했다.(사진=컴투스)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