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 해외서 휴대폰 일시정지해도 로밍 문자 수신가능한국문자 확인 위해 일시정지 신청, 해지하는 빅데이터 분석에 따라 기획

[테크홀릭] KT(대표이사 구현모)가 해외 장기체류 하고 있는 고객 대상으로 휴대폰을 일시 정지해도 본인인증과 로밍 문자를 수신 받을 수 있는 서비스를 15일부터 출시 한다고 14일 밝혔다.

일시 정지는 모든 서비스가 차단되지만, 이 서비스를 신청하면 건수 관계 없이 로밍 문자를 수신하고 다른 서비스는 모두 차단된다. 이 서비스는 월 5,5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KT는 기업파견, 주재원, 유학 중인 해외 장기체류 고객들이 한국에서 발송된 문자를 수신하기 위해 일시 정지를 반복적으로 신청, 해지하고 있다는 빅데이터 분석 결과에 따라 이 서비스를 기획했다.

기존에는 국내에서 이용하던 모바일 서비스의 일시 정지를 풀지 않으면 해외에서 한국 신용카드 사용 시 결제내역 문자를 받지 못했고 은행, 주식 거래 시 인증문자 및 처리결과 내역 문자를 받을 수 없었다. 

또한 휴대폰 본인인증 서비스를 이용하기 어렵고 해외에서 긴급재난 상황 발생 시 외교통상부에서 발송하는 긴급재난 안내 문자도 수신 불가능했다.

KT 커스터머전략본부장 박현진 전무는 “해외 장기체류 하던 고객들도 국내 휴대폰을 활용하는 경우가 많아지고 있어, 장기체류 고객들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지속 출시 하겠다”고 말했다.

#KT #로밍문자 #본인인증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