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LG유플러스-'디즈니+', 제휴 확정-미디어 경쟁력 강화IPTV·모바일 통해 디즈니+까지 편리하게-11월 국내 서비스 시작

[테크홀릭] LG유플러스의 IPTV와 모바일을 통해 디즈니, 픽사, 마블, 스타워즈, 내셔널지오그래픽, 스타 등 세계적 인기 콘텐츠들을 곧 만나볼 수 있게 된다.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The Walt Disney Company Korea LLC, 이하 '디즈니코리아')와 자사의 IPTV, 모바일 제휴를 위한 계약을 완료했다고 26일 밝혔다.

국내에서는 오는 11월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U+tv는 IPTV 서비스 중 유일하게 디즈니+를 제공해 한층 경쟁력이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디즈니+는 디즈니, 픽사, 마블, 스타워즈, 내셔널지오그래픽, 스타 등 디즈니의 6개 핵심 브랜드들의 영화 및 TV 프로그램 콘텐츠를 제공하는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다. 오랜 기간 사랑받은 디즈니의 영화, TV 프로그램부터 월트디즈니 스튜디오의 최신작, 스타(Star) 브랜드를 통해 제공되는 ABC, 20세기 텔레비전, 20세기 스튜디오, 서치라이트 픽처스가 제작한 작품들까지 폭넓은 콘텐츠 라이브러리를 보유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유료방송에서 디즈니플러스와 제휴 요금제 상품을 마련할 계획이다. 4세대(LTE)와 5세대(5G) 이동통신 가입자를 대상으로 한 제휴 요금제 상품도 출시한다. 또 LG유플러스는 U+tv를 통한 디즈니+ 전용 리모컨을 제작해 콘텐츠 이용 편의성 강화를 도모한다.
 
정수헌 LG유플러스 컨슈머부문장(부사장)은 "LG유플러스가 보유한 미디어 서비스 사업·운영 역량과 디즈니의 우수한 콘텐츠가 상호 시너지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수요와 미디어 이용행태를 반영한 양질의 콘텐츠를 통해 이른바 'LG유플러스 찐팬'을 늘려 나갈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 #디즈니플러스 #월트디즈니코리아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