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 백년전쟁, 글로벌 유저와 아프리카 말라위 교육 개선 사업 추진지난 8월말 백년전쟁 유저 동참 사회문화공헌 캠페인 진행

[테크홀릭]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는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이하 백년전쟁) 유저들과 함께 아프리카 말라위의 문맹률 저감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했다고 29일 밝혔다.

컴투스는 유저들이 백년전쟁을 플레이하고 총 1천만 개의 별 수집에 성공하면, 컴투스가 해외 지역 소외 계층에게 교육 및 문화 활동 기회를 마련하기 위한 후원금을 전달하는 형태로 지난 8월말부터 약 2주간 백년전쟁의 글로벌 유저들이 함께 참여하는 사회문화공헌 캠페인을 실시했다. 캠페인 시작과 함께 많은 글로벌 유저들의 참여가 이어졌고, 종료일 이전에 이미 목표치를 달성하며 성공리에 마무리됐다.

컴투스는 후원금을 사회복지법인 밀알복지재단에 전달하고, 향후 아프리카 말라위 지역의 문맹률을 낮추기 위한 교육 환경 개선 사업에 활용할 예정이다.

컴투스와 밀알복지재단은 이번 후원금을 통해 말라위 은코마 지역을 중심으로 PC, 프린터 등 ICT 교육 기자재와 다양한 도서가 비치된 ‘꿈 도서관’을 설립하고, 감염병 상황 속에서도 자기 주도 학습이 가능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컴투스는 이번 백년전쟁 유저들과 함께한 글로벌 사회문화공헌 캠페인을 비롯해 서비스 중인 게임 타이틀을 활용한 다양한 사회 공헌 사업을 지속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최근에는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 유저들과 함께 멸종 위기에 빠진 해양동물을 위한 환경 보호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컴투스 #백년전쟁 #말라위 #후원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이하 백년전쟁) 유저들과 함께 아프리카 말라위의 문맹률 저감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했다.(사진=컴투스)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